'무엇이든 물어보살' 1년 반 영국 유학 다녀온 의뢰인 "한국 음식 안 맞아요"

입력 2023-03-20 17:50  



1년 반 동안 영국 유학을 다녀온 의뢰인이 영국 음식에 푹 빠졌다.

20일 밤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208회에는 한 부부가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남편은 아내가 1년 반 동안 영국에서 공부를 하다 귀국했는데, 평생 먹었던 한국 음식을 잘 먹지 못 한다고 털어놓는다. 아내는 영국에서 먹었던 음식들이 너무 맛있었다며 심지어 영국 생활을 하면서 원래 있던 위장병까지 싹 나았다고 이야기 한다.

이에 서장훈은 "영국 분들에게 죄송한 얘기지만 영국 음식은 유럽 국가 중 가장 맛없는 음식으로 꼽힌다. 영국인들도 스스로 농담할 정도"라고 반대 의견을 내놓으면서 "의뢰인이 한국에서부터 양식파였던 거 아니냐"라고 묻는다.

하지만 의뢰인은 원래 김치 없이 못 사는 한식파였다면서 귀국 비행기에서 기내식으로 비빔밥을 먹었는데 맛있게 먹었지만 배탈이 났다고 말한다. 유학 생활 중에 먹고 싶었던 메뉴 또한 집에 와서 먹었지만 많이 먹지 못했다고.

그러면서 아내는 스콘에 클로티드 크림을 발라먹는 방법부터 홈스테이를 하며 먹었던 영국 가정식 등을 소개한다. 아내는 "별거 없다. 야채와 고기인데 맛있었다. 내가 슴슴한 맛을 좋아하는데 영국식을 먹고 나면 몸이 가벼운 느낌"이라며 눈빛을 빛낸다.

모든 이야기를 들은 서장훈은 "1년 반 갔다 왔다가 이런 소리하면 사람들이 웃는다"면서도 "의뢰인이 이렇게 느끼는 건 여러 가지 복합적인 이유가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의뢰인은 보살들의 조언을 받고 다시 한식에 적응할 수 있을까. 아내의 영국 생활기와 부부의 알콩달콩한 이야기가 공개될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208회는 20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