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시 우드 “구글의 딥마인드, 세계 최고의 AI 회사 중 하나”

입력 2023-09-21 16:33  



국내에서 ‘돈나무 언니’로 불리는 캐시 우드 아크 인베스트먼트 최고경영자(CEO)가 알파벳의 자회사 딥마인드가 세계 최고의 인공지능(AI) 회사 중 하나라고 강조하고 나섰다.

20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우드는 이날 CNBC와의 인터뷰에서 “딥마인드가 세계 최고의 AI 회사 중 하나이며 구글의 발전에 매우 중요해 왔다”고 밝혔다. 딥마인드는 2010년 영국에서 설립돼 2014년 구글에 인수된 인공지능 연구소다.

딥마인드는 로봇 공학, 딥 러닝 및 신경 과학과 같은 분야의 연구를 담당한다. 또한 단백질의 3차원 구조를 풀어내는 인공지능인 알파폴드와 같은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올해 알파벳은 딥마인드를 ‘브레인’이라는 구글 내부의 리서치팀과 합병한다고 밝혔다. 이는 AI 경쟁이 치열해짐에 따라 AI에 초점을 맞춘 두 그룹을 더 가깝게 만들기 위함이다. 구글은 AI 분야에서 마이크로소프트(MS) 및 기타 기술 회사와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다.

한편 우드는 이날 “AI 혁명이 코앞에 있으며 이는 모든 것을 바꿀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새로운 기술에 대한 많은 흥분이 있고 자본이 이 분야로 공격적으로 유입될 때마다 실수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그러나 우리는 이것이 엄청난 기회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그는 “많은 사람들이 지금 일어나고 있는 일을 기술 및 통신 거품과 비교하고 있는데 우리는 이것이 그런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그 당시에는 기술이 준비되지 않았고 비용이 너무 많이 들었었다”고 언급했다.

우드는 이날 테슬라의 AI 사업도 강조하며 “세상에서 가장 큰 AI 기회는 테슬라에게 있다고 생각한다”며 테슬라 주가가 2027년까지 2,000달러를 찍을 것이라는 기존 전망을 되풀이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