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템임플란트 "日 치과의사 130여명 본사 방문"

박승원 기자

입력 2023-09-26 14:46  



임플란트 판매량 세계 1위 기업 오스템임플란트는 일본 치과의사 130여명을 지난 22일 한국 본사에 초청해 임상교육과 제품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했다고 26일 밝혔다.

일본 치과의사 초청 행사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됐다. 오스템임플란트 일본법인의 설명에 따르면 일본 전국 각 지역에서 참여한 치과의사 130여명은 행사 첫날 오스템임플란트 본사 대강당에서 2시간 넘게 진행된 "오스템임플란트 원가이드 시스템을 활용한 임상증례" 주제의 교육 세미나에 참여했다. 오스템임플란트의 ‘원가이드(OneGuide)’는 임플란트 식립 템플릿으로, 디지털 치과 기술이 수반되는 최신 툴이다.

또 일본 치과의사는 1만종 이상의 제품이 마련된 오스템임플란트 제품 전시관을 둘러보며 높은 관심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직접 전시관 투어 및 제품 소개에 나선 오스템임플란트 일본법인 영업본부장은 "치과의사와의 신뢰가 가장 중요한 가운데 일본은 전문 의료기기에 대한 기준과 기대치가 그 어느 나라보다도 까다롭고 엄격하다"며 "이번 방문 행사를 통해 당사의 기술력과 제품 특장점을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었고, 내년에는 일본법인에서 올해 인원의 2배 규모로 치과의사를 한국 본사에 초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본 후생노동성이 지난 2021년에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일본 치과의사는 약 11만명, 치과는 6만8천여개다. 한국 치과의사는 2만여명, 치과 수는 1만 8천여개인 것을 고려하면 일본은 한국보다 5배 가량 큰 치과 시장이다. 아시아 국가 중 가장 먼저 치과 임플란트 시장이 형성된 일본은 전국 치과대학 입학 정원이 한국의 3배 가량인 2,200명이며, 매년 평균 치과의사 2,000명을 배출하고 있다. 일본은 의료서비스 공급 과다로 치과 간 경쟁이 치열해 치과 폐·휴업률도 높다. 일본에서 임플란트 치료는 연령대 상관없이 국가 의료보험 미 적용 진료이기 때문에, 임플란트 시술은 일본 치과의 고부가가치 수익원이다.

오스템임플란트 일본법인은 일본 관동, 관서 지역에 4개 영업본부·21개 영업지점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22년 일본 현지 시장조사기관의 리포트에 따르면 ‘오스템재팬’이 일본 치과 임플란트 시장 점유율 4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