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협바다마트·바다회상, 5년간 위생점검 1075건 적발"

지수희 기자

입력 2023-09-27 13:15   수정 2023-09-27 13:15



수협바다마트와 바다회상 등 수협산하 유통업체의 위생상태가 불량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윤재갑 국회의원이 수산업협동중앙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수협산하 유통업체의 위생점검 적발 건수는 지난 5년간 1075건인 것으로 나타났다.

수협은 외부 위탁업체를 통해 수협바다마트와 바다회상에 대하여 점포별 연 3 회 선제적 집중위생점검을 실시한다.

지난 5 년간 지점별 집중위생점검 단속 현황은 ▲ 노량진점(118건) ▲ 강서점(111건) ▲ 원효점(110건) ▲ 춘천점(95건) ▲ 상계점(76건) 순이다. 가장 적게 적발된 지점은 ▲ 수원점(41건)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점검내용별 집중위생점검 단속 현황은 ▲ 청결 관리 미흡 (286건) ▲ 식자재 미흡 (219건) ▲ 문서 관리 미흡 (214건) ▲ 유통기한 관리 미흡 (142건) 순이고 ▲ 개인 위생관리 미흡 ▲ 작업 관리 미흡은 107 건으로 동일했다.

대표적인 사례로는 진열판매되는 우엉이 변질된 사례, 장어초밥의 원표시 사항을 미보관해 원산지 확인이 불가한 사례, 꽁치 원산지의 수매명세표와 라벨표시가 불일치한 사례 등이 있다 .

윤재갑 의원은 "추석을 앞두고 위생점검에 지속적으로 적발되어 개선의 여지가 보이지 않는다면 수협 바다마트와 바다회상의 제품이 국민 밥상에 안심하고 올라갈 수 있겠느냐"며 "수협중앙회는 상절기에도 추가적으로 점검하여 위생 실태를 철저하게 파악하고 , 문제가 되풀이하지 않도록 더 강력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