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항저우 AG 사격 여자 단체전서 첫 금메달

입력 2023-09-28 15:19  



북한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사격에서 첫 금메달을 땄다.

북한은 28일 중국 항저우의 푸양 인후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대회 사격 여자 러닝타깃 단체전에서 백옥심, 방명향, 리지혜의 점수 합계 1천655점을 기록, 1위에 올랐다.

앞서 25일 남자 러닝타깃 정상 종목 단체전에서 한국과 1천668점으로 총점이 같았으나 이너텐(Inner Ten·10점 정중앙) 횟수에서 희비가 엇갈려 은메달을 따냈던 북한이 여자부에서는 우승을 차지했다.

북한 선수단은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이후 5년 만에 국제 종합대회에 나서 첫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북한은 2021년에 열린 2020 도쿄 올림픽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입을 막겠다며 불참했다가 국제올림픽위원회(IOC)로부터 2022년까지 국제대회에 출전 금지 징계를 받았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박근아  기자

 twilight1093@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