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혼밥족'은 편의점으로...도시락 판매↑

입력 2023-09-29 17:43  



명절을 홀로 보내는 젊은 1인 가구들 중심으로 간편식 매출이 꾸준히 증가하면서 일부 지역의 편의점 도시락은 오히려 평소보다 더 잘 팔린 것으로 드러났다.

29일 CU에 따르면 1인 가구 비중이 높은 대학가 원룸촌이나 오피스·오피스텔 밀집 지역에서 명절 기간 점포당 하루 평균 도시락 판매량은 평소보다 30% 더 많았다. 대다수 명절 편의점 도시락 구매 고객은 20∼30대 젊은 층이었다.

실제 최근 3개년간 추석 연휴 기간 CU의 도시락 매출에서 20·30세대가 차지하는 비중은 2020년 59.4%, 2021년 63.8%, 작년 67.7% 등으로 꾸준히 높아지는 추세다. 혼자서 명절을 보내는 젊은 층엔 편의점이 식당 역할을 하는 셈이다.

CU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명절 연휴 기간 도시락 상품의 전년 대비 매출 증가율은 2020년 12.6%, 2021년 15.0%, 작년 13.4%를 기록할 정도로 많이 팔려나간다.

도시락 외에 가정간편식(HMR)과 주류, 마른안주류 등도 매년 10∼20%대의 매출 증가율을 보인다.

명절 연휴 간편식은 온라인에서도 잘 팔린다. G마켓에 따르면 이달 19∼25일 기준으로 간편 조리식품 판매량이 지난해 추석 전 같은 기간(8월 31일∼9월 6일) 대비 23% 증가했다.

품목별 판매 증가율을 보면 짜장면·짬뽕이 75%로 가장 높았고 튀김류 47%, 샐러드 37%, 동그랑땡·완자 33%, 피자 17%, 찌개·찜류와 족발 각 16% 등의 순이었다. 전통적인 명절 음식과 일반 간편식이 고르게 인기를 끌었다.

G마켓 관계자는 "추석을 앞두고 간편 조리식품이나 냉동식품 판매 증가 추세가 뚜렷했다"며 "작년보다 길어진 황금연휴를 대비해 미리 각종 식품을 쟁여놓으려는 소비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박근아  기자

 twilight1093@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