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박권 싸게 팔아요"…설 앞두고 사기 주의보

입력 2024-02-04 14:37  




설날을 앞두고 각종 명절관련 상품 및 택배를 빙자한 사기와 스미싱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돼 주의가 요구된다.

4일 경기남부경찰청 사이버수사과에 따르면 관내 인터넷 사기 발생 건수는 2022년 2만7천68건에서 지난해 2만9천178건으로 7.8% 증가했다.

경찰은 특히 명절 기간 상품권이나 숙박권 등의 판매 사기가 기승을 부린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안양동안경찰서는 지난해 2월 인터넷 중고 물품 판매사이트에 설 연휴에 이용할 수 있는 리조트 이용권을 판매한다는 허위 글을 올려 28명으로부터 6천여만원을 받아 챙긴 피의자를 구속한 바 있다.

수원남부경찰서는 지난해 10월 추석에 가짜 쇼핑몰을 개설한 뒤 유명 브랜드 신발을 판매할 것처럼 속여 1만여 명으로부터 21억원 상당을 가로챈 피의자 4명을 구속했다.

경찰은 택배 배송을 가장한 스미싱도 발생이 빈번하다며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경기남부 지역에서의 스미싱 발생 건수는 2022년 129건에서 지난해 318건으로 146.5%나 늘었다.

과거 악성코드가 담긴 문자메시지를 보내 수십만~수백만원 상당의 휴대전화 소액결제를 유도했던 스미싱의 범죄 형태는 최근 들어 비대면 거래 활성화를 악용한 계좌 개설 및 인출, 대출 등 수천만원의 피해를 일으키는 방식으로 변화하고 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인터넷 사기 예방법으로 ▲ 검증된 공식 사이트 이용 ▲ 개인 간 직거래 시 안전거래 사이트(에스크로) 이용 ▲ 경찰청이 운영하는 '사이버캅' 애플리케이션을 통한 판매자 사전 조회 등을 들었다.

스미싱에 관해서는 ▲ 모르는 문자메시지의 링크를 열지 말 것 ▲ 만일 열었을 경우 '시티즌 코난' 애플리케이션으로 검사할 것 ▲ '파인', '엠세이퍼', 어카운트 인포' 등을 통한 사고 등록 및 계좌·휴대전화 내역 확인 등으로 피해를 막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