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 주식투자자 4년새 15배↑…최애주는?

입력 2024-02-05 11:05   수정 2024-02-05 11:09



주식 투자에 관심을 갖는 연령대가 점차 넓어지면서 미성년 주식투자자가 꾸준하게 증가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KB증권은 지난해 주식을 보유한 만 18세 이하 미성년 고객은 약 17만5천260명으로, 4년 만에 15배 수준으로 증가했다고 5일 밝혔다.

4년 전인 2019년 미성년 고객은 1만1천632명이었다.

KB증권이 지난해 자사 미성년 고객의 투자 동향을 분석한 결과 전체 고객 대비 미성년 고객의 비율은 지난 2019년 1.50%에서 지난해 5.93%로 4.43%포인트(p) 증가했다.

지난해 말 기준 미성년 고객이 가장 많이 보유한 국내 종목은 삼성전자였다. 뒤이어 에코아이, 삼성전자 우선주, POSCO홀딩스, LG에너지솔루션 순이었다.

해외주식의 경우 테슬라를 가장 많이 보유했고, 애플, 엔비디아, 알파벳A 등이 뒤따랐다.

아울러 지난해 공모주 청약에 참여한 미성년 고객은 5만5천373명으로 1인당 평균 2.7회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주식의 경우 미성년 고객의 73.1%가, 해외주식의 경우 91.2%가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을 이용해 주식 매매에 참여했다.

KB증권은 "자녀들이 자신의 최애 아이돌 소속사 주식, 좋아하는 운동화 브랜드 주식 등을 소액으로 매매하며 어린 시절부터 시장 상황에 따른 주가 변동 등을 배우고 올바른 금융 관념을 세우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