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PBR株 엇갈린 매매공방…코스피 2,600선 회복

김대연 기자

입력 2024-02-07 16:08  

코스피 2,609.58·코스닥 811.92 마감
외인·기관, 코스피 약 1.2조 원 매수


외국인과 기관의 폭풍 매수에 힘입어 코스피가 2,600선을 회복했다.

7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2,576.20)보다 33.38포인트(1.30%) 상승한 2,609.58에 장을 마쳤다.

투자자별 매매동향을 살펴보면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은 1조 1,355억 원 매도 우위를 보인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5,350억 원과 6,257억 원가량 사들였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은 혼조세를 보였다. 삼성전자(+0.81%)와 LG에너지솔루션(+2.39%), 현대차(+4.03%), 삼성전자우(+1.81%), 기아(+2.78%), POSCO홀딩스(+2.86%) 등은 빨간불을 켰지만, 삼성바이오로직스(-2.36%)와 셀트리온(-2.19%), NAVER(-0.49%) 등은 내림세를 보였다.

특히 저PBR주로 부각된 현대차도 4.03% 상승 마감했다. 현대차의 이날 장중 고가는 24만 6,500원으로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807.03)보다 4.89포인트(0.61%) 오른 811.92에 거래를 종료했다.

투자 주체별로는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997억 원과 127억 원을 순매수한 반면, 기관이 1,077억 원 순매도했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에코프로의 액면분할 추진 소식에 에코프로(+13.75)와 에코프로비엠(+6.71%)이 급등한 채로 거래를 마쳤다.

이 외 시총 상위 종목 중에서는 HLB(+2.30%)과 신성델타테크(+16.60%), 레인보우로보틱스(+0.13%) 등이 강세를 보였다. 하지만 알테오젠(-0.78%)과 셀트리온제약(-2.15%), HPSP(-4.66%), 엔켐(-7.16%), 리노공업(-1.62%) 등은 일제히 내림세를 보였다.

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327.6원)보다 0.2원 오른 1,327.8원에 마감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