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엔 떠나야죠"…여행자보험 가입자 '쑥'

입력 2024-02-09 12:16  




코로나19 엔데믹(풍토병화)으로 해외여행이 크게 증가하면서 작년 설·추석 연휴 여행자보험 가입자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홍성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이 손해보험협회를 통해 삼성화재·현대해상·DB손보·KB손보·에이스·메리츠화재 등 여행자보험 상위 6개사의 '최근 5년 명절 연휴 여행자보험 가입현황'을 취합한 결과 ,작년 추석 연휴 기간 여행자보험 가입자 수는 33만8천788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추석(19만718명)은 물론이고, 직전 해인 2022년 추석(20만6천840명), 같은 해 설 연휴(24만9천773명)보다 크게 증가한 수준이다.

코로나19 영향이 본격화되기 이전인 2020년 설 연휴까지 연휴 여행자보험 가입자 수는 20만건 안팎을 유지했다가 이후 급격히 줄었다.

코로나19 이후 여행자보험 가입자 수는 2020년 추석 8만9천919명에서 2021년 설 연휴 1만5천576명으로 최저 수준을 기록했고, 같은 해 추석 6만103명, 2022년 설 연휴 5만7천136명까지 줄곧 10만명을 넘지 않았다.

2022년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면서 늘어난 여행자보험 가입자 수는 작년 추석 6일 장기 연휴 해외여행 수요가 폭발하면서 처음으로 30만명을 넘으며 정점을 찍었다.

6개사의 여행자보험 수입보험료 역시 2019년 32억∼34억원 수준에서 작년 설 47억원, 추석 49억원 수준으로 늘어났다.

올해 설 연휴는 나흘이라는 비교적 짧은 연휴지만, 코로나19 이후 명절 최대 인원이 인천공항을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홍성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코로나19 이전과 달리 지금은 경기 침체 속 고비용을 감수하고 해외로 떠난다는 점에서 아예 새로운 현상으로 받아들여야 한다"며 "당국은 악화일로인 내수 활성화 대책을 마련할 때 이러한 국민의 인식 전환을 반드시 고려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