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그룹 "임종윤 사장, 사익 위해 한미 이용 말아야"

박승원 기자

입력 2024-02-13 17:21   수정 2024-02-13 17:21



한미그룹은 임종윤 한미약품 사장 등에 대해 "사익을 위해 한미를 이용하지 말라"고 13일 밝혔다.

현재 한미그룹은 모녀인 송영숙 회장과 임주현 한미사이언스 전략기획실장을 중심으로 OCI그룹과의 합병을 준비하고 있고, 창업주 고 임성기 회장의 장남과 차남인 임 사장과 임종훈 한미정밀화학 대표가 이에 반발하며 법정공방은 물론 주주총회 표대결까지 예고한 상황이다. 여기에 더해 상대의 도덕성에 흠집을 내는 등 폭로전도 마다하지 않는 모습이다.

한미그룹은 이날 최근 임종윤 한미약품 사장 등이 스스로를 한미사이언스 사내이사로 선임하는 내용을 담은 주주제안을 제출한 것과 관련해 "예상된 수순으로, 이같은 행보는 사익을 위해 한미를 이용하는 것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며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한미그룹은 임종윤 사장이 임성기 창업 회장 별세 이후 가족들에게 부과된 5,407억원의 상속세 중 가장 적은 금액인 352억원만을 납부했고, 임 사장은 상속받은 한미사이언스 주식 대부분을 본인 사업과 개인 자금으로 활용했다고 설명했다.

또 임종윤 사장이 보유한 한미사이언스 주식 693만5,029주 대부분은 주식 담보 대출에 사용됐으며, 주가 하락으로 담보가 부족해지면서 직계 가족들이 보유한 한미사이언스 주식 154만3,578주까지 추가 담보로 활용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 같은 담보대출을 활용한 금융권 차입금만 1,730억원에 달해 임 사장은 연간 100억원에 육박하는 이자 비용을 부담하고 있다는 게 한미측의 설명이다.

여기에 임종윤 사장이 인수한 뒤 회사 경영 상황이 좋아졌다는 DX&VX도 사실상 내부거래를 통한 착시 매출이 많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고 지적했다. 2022년 DX&VX 매출액 322억원 중 상당 부분이 임 사장 개인 회사를 통해 발생시킨 실적이란 설명이다.

또 임종윤 사장이 그동안 개인 사업에만 몰두했을 뿐 정작 한미약품 경영에는 무관심했다는 점을 꼬집었다.

지난 10년간 임종윤 사장은 한미에 거의 출근하지 않았고, 본인이 사내이사로 재임하는 한미약품 이사회에도 모습을 보이지 않았으며, 지난해 상반기 5차례 열린 한미약품 이사회에 임종윤 사장은 단 1회 참석한 반면, 개인 회사인 DX&VX의 2023년 상반기 이사회에는 100% 참석률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한미그룹은 이같은 이유로 임종윤 사장 주주제안의 진정성은 의심받을 수밖에 없다는 입장이다. 경영권 분쟁 상황을 만들어 인위적으로 주가를 끌어올리고, 이를 통해 본인의 다중채무를 해결하는 동시에 한미그룹을 본인의 개인 기업에 활용하려는 사익 추구 의도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는 설명이다.

한미그룹 관계자는 "지난 십수년간 한미에 거의 출근하지 않으면서 개인 사업에만 몰두해 왔던 임종윤 사장이 갑작스럽게 '한미를 지킨다'는 명목으로 회사를 공격하고 있어 매우 의아하고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OCI그룹과의 통합으로 창업주 임성기 회장에서 시작된 'R&D 중심 신약개발 기업'이라는 경영철학과 한미의 DNA를 지키고, 한국 시장을 넘어 진정한 글로벌 플레이어로 도약하고자 한다"며 "법률과 절차에 따라 OCI그룹과의 통합을 차질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