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임영웅, 열기구 타고 팬들 만나

입력 2024-05-26 21:44  




가수 임영웅은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아임 히어로 - 더 스타디움'(IM HERO - THE STADIUM) 공연에서 "비를 맞으며 시원하게 공연할 수 있어 좋다"며 "제 모든 것을 갈아 넣었다 싶을 정도로 열심히 준비했다. 앞으로도 영웅시대와 함께 더 큰 꿈을 펼쳐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임영웅은 25∼26일 양일간 공연으로 약 10만명의 관객과 함께했다.

악단과 무대에 등장한 임영웅은 '무지개', '런던 보이', '보금자리' 3곡을 잇달아 선보였으며, '런던 보이'에서 수십명의 댄서들이 그라운드를 가로지르는 가운데 임영웅이 중앙 무대에 올라 노래를 불렀다.


임영웅은 이날 대표곡 '이제 나만 믿어요', '사랑은 늘 도망가',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등 3시간 동안 총 30곡을 열창했다.


특히, 무대인 축구장 잔디를 보호하기 위해 그라운드 위에 객석을 배치하지 않고 그라운드 밖으로 돌출 무대가 설치됐다.

임영웅은 돌출 무대를 걸어 다니며 관객에게 손 인사를 건네기도 하고, 대형 열기구를 타고 공연장을 한 바퀴 돌며 2층 관객에게 다가가기도 했다.

임영웅은 "여러분께 조금 더 가까이 다가가고 싶은데 공연장이 너무 넓은 관계로 열기구를 준비했다"며 "열기구는 정말 안전하게 만들어져 있었지만, 다리가 후들거리고 없던 고소공포증도 생기는 듯한 쉽지 않은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