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 주식창 > 전체목록

돌아오는 외국인 반도체, 자동차주 산다! - [굿모닝 주식창]

입력 2024-07-09 08:53   수정 2024-07-09 08:54

'삼성전자, 엔비디아, HBM 핵심 밸류체인은?' 무료 방송
송재호 파트너, 가치투자반 모집
◎ 7월 9일 브리핑

▲체크포인트
1. 필라델피아 반도체 지수 강세로 인한 국내 IT 주 반등 가능성
2. 최근 반등세를 연출하며 코스피와 키 맞추기가 진행 중의 코스닥 시장 흐름
3. 외국인의 선별적인 순매수 여부

[주요 일정]
9-10일: 삼성전자 파운드리포럼, 갤럭시 언팩
10일: 파월 의장 발언
11일: (한)옵션만기일, 금통위, (미)CPI물가
12일: (미)JP모건 금융주 실적

▲미국증시 요약
미국 증시는 뉴욕 연은의 기대인플레이션 둔화 소식, 테슬라, 엔비디아 동반 강세 등에 힘입어 상승 마감했습니다. (다우 -0.08%, S&P500 +0.1%, 나스닥 +0.28%)
업종별로 IT(+0.7%), 소재(+0.3%), 부동산(+0.2%) 강세, 통신(-1%), 에너지(-0.6%), 필수소비재(-0.2%) 약세입니다.

엔비디아(1.88%), AMD(3.95%), AMAT(1.53%), 인텔(7.96%) 등 반도체주 강세 보인 가운데 특수 유리 제품을 개발 생산하는 코닝(11.99%)은 AI 네트워크향 광섬유 수요 확대로 분기 실적 발표를 앞두고 2분기 가이던스 매출을 이전 가이던스인 34억 달러에서 36억 달러로 상향 조정해 주가 급등했습니다.

뉴욕 연은 1년 기대인플레이션은 전월 3.2%에서 3.0%로 하락했습니다. 3년 후 인플레이션은 2.8%에서 2.9%로 소폭 상승, 5년 후 인플레이션은 3%에서 2.8%로 둔화했습니다. 1년 후 예상 주택 가격 상승률도 3.3%에서 3%로 하락세를 보였고 6월에는 가스, 식품, 임대료, 의료 및 대학 비용에 대한 예상 가격 상승률이 모두 5월 설문 응답자들이 예상한 것에 비해 완만하게 조정됐습니다.

중국 6월 자동차 판매는 전년 대비 6.9% 감소하여 3 개월 연속 감소, 5월에 -2.2%, 4월 -5.8% 감소해 감소세가 확대. 경기 회복이 부진한 가운데 정부의 지원책에도 소비자 수요가 살아나지 않았기 때문. 전체 자동차 판매 감소에도 순수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자동차 등 신에너지 차량 판매는 증가하면서 BYD, 니오, 립모터 등 전기차 업체들은 월별 매출 최고치 기록. EV 판매 증가율은 5월 27.4%에서 9.9%로 둔화되었으나 하이브리드 자동차 판매는 전달 61.1%에서 67.2% 급증했습니다.

▲국내 증시 요약 및 투자 전략
전일 국내 증시는 지난 금요일 미국 고용 부진에 따른 연준의 금리 인하 기대감 재확산에도 반도체 등 대형주의 단기 차익실현 물량 출회 속 코스닥 중심으로 소외주 순환매가 일어남에 따라 혼조세 마감했습니다. 금일에는 장 마감 후 밤에 예정된 파월 의장 발언 대기심리에도 미국의 기대 인플레이션 둔화, 엔비디아(+1.8%), TSMC(+1.4%) 포함됐습니다.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 급등(+1.9%) 소식 등에 힘입어 코스피를 중심으로 반등에 나설 것으로 예상됩니다.
올해 유독 소외된 측면이 강했던 코스닥은 지난 2일 2% 급락을 기점으로 반등하면서 코스피와 키 맞추기 장세가 연출되고 있다는 점도 최근 눈에 띄는 부분(연초 이후 6월까지 코스피 +5.4% vs 코스닥 -3.0%, 7월 이후 현재까지 코스피 +2.1% vs 코스닥 +2.2%)

따라서 금일에도 미국발 호재성 재료가 바이오, 2차전지 포함 전반적인 코스닥 주가 반등세에 연속성을 부여할지 여부에도 시장의 관심이 모아질 전망입니다.
더 나아가 올해 수차례 확인했듯이, 지금 국내 증시에 수급 상 방향성의 키를 쥐고 있는 주체가 외국인이라는 사실은 부인할 수 없어 보입니다. 7월 8일 기준으로 외국인은 코스피에서 약 24.5조 원 순매수를 기록하면서 2009년(30.2조 원) 다음으로 역대 2위를 경신했습니다. 연초 이후 현재까지 외국인의 업종 별 순매수로 접근해봐도 반도체(+15.9조 원), 자동차(+4.7조 원), 기계(+2.6조 원), 상사 및 자본재(+2.5조 원), 은행(+1.5조 원) 등 순매수 최상위권을 차지했습니다. 이는 이익 및 수출 모멘텀 개선 기대, 밸류업 수혜 업종을 중심으로 한국 증시를 집중적으로 순매수했음을 시사했습니다.

이 같은 공격적인 순매수에 전개됨에 따라 이들의 코스피 지분율은 현재 34.99%로 2010 년 이후 평균 지분율인 33.4%를 상회한 상황입니다. 사실 외국인의 10 년 평균 지분율에 해당하는 수치는 이미 올해 3월 중 도달했으며, 이후에도 지분율이 확대되고 있다는 점을 미루어 보아, 바이코리아는 현재 진행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3월 이후 외국인의 코스피 평균 지분율은 33.7%)

참고로 7월 이후 ‘2024년 연간 영업이익 전망치가 상향되고 있는 비철, 목재(+5.2%MoM), 기계(+1.3%), 반도체(+1.1%), 자동차(+0.5%), IT 하드웨어(+0.3%) 등의 업종입니다.

◎ 굿모닝 주식창 '송재호 파트너'

1. '삼성전자, 엔비디아, hbm 핵심 밸류체인은?' 무료 시청하기

▶바로가기: https://youtu.be/GwMH3LtzMBA

2. 가치투자반 모집 안내
송재화 파트너와 같이 하는 가치투자반
▶가입 금액: 44만 원→월 25만 원(정기결제)
▶ARS 신청: 1668-4735

한국경제TV  한국경제TV  주식창  

 bnrkim@wowtv.co.kr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