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Newswire> 애디언트, 자율주행 시스템 위한 새로운 럭셔리 시트 컨셉트 공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1-10 09:35  

<PRNewswire> 애디언트, 자율주행 시스템 위한 새로운 럭셔리 시트 컨셉트 공개

애디언트, 자율주행 시스템 위한 새로운 럭셔리 시트 컨셉트 공개

-- 동사의 AI17 견본, 디트로이트 오토쇼(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에서 데뷔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디트로이트 2017년 1월 9일 PRNewswire=연합뉴스) 세계 최대의 국제 차량용 시트 공급회사인 애디언트(Adient, 뉴욕증권거래소: ADNT)는 오늘 동시대의 프리미엄 차량에서 자율주행이 어떻게 운전자 및 승객의 탑승경험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보여주고자 디트로이트 오토쇼(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또는 NAIAS)에서 동사의 혁신적인 AI17 자율주행 시트 시스템을 공개했다.



사진 - http://mma.prnewswire.com/media/453957/Adient_new_luxury_seating.jpg



운전자와 승객이 주행 외의 활동에 더 많은 시간을 소모하게 됨에 따라 자율주행 차량의 인테리어는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다. 차량이 컴퓨터 주행 기능이 생기게 되면, 탑승자들은 차량의 시트와 인테리어 공간으로부터 전에 없이 더 높은 유연성을 요구할 것이다.



애디언트의 의장이자 최고경영자인 브루스 맥도날드(Bruce McDonald)는 "우리의 AI17 견본은 우리가 어떻게 자율주행 차량기술에 의한 혁신 기회를 수용하는지를 보여준다"며 "그 컨셉트는 인테리어 유연성을 향상함과 동시에 탑승자들에게 더 높은 수준의 안전성, 편안함, 편리함을 제공하는 혁신들을 포함한다"고 했다.



존슨콘트롤즈(Johnson Controls)의 차량용 시트사업이 2016년에 독립화되면서 창설된 애디언트는 올해의 NAIAS에서 다수의 컨셉트와 생산 준비된 제품들을 공유한다.



애디언트의 혁신부 부사장인 리차드 청(Richard Chung)에 의하면, AI17는 미래의 차량 인테리어가 얼마나 즐거울지를 시사하는 레벨-3 및 레벨-4 자율주행 차량용 혁신적 솔루션을 선보인다.



그는 "광범위한 시장 및 소비자 조사를 기반으로, 견본 제품들은 넓은 범위의 차량을 수용하고 부분적 차별화를 가능케 하고자 모듈화 방법을 통해 신중히 설계되었다"고 했다.



그에 따르면 AI17에 포함된 주요 혁신들은 다음과 같다.



- 인사/대화모드 ― 앞좌석 사용자가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도록 돌아가는 회전식 베이스 플랫폼. 베이스는 인사와 대화모드를 위한 지반을 구축한다. 인사모드에서 베이스는 바깥으로 70도까지 회전하여 사용자가 쉽게 차량 시트에서 드나들 수 있게 한다. 시트는 또한 안으로 15도 회전하여 자율주행 상황에서 더 친밀한 대화환경을 제공한다. 통합된 파워 시트 작동은 각각의 사용자가 모든 모드에서의 자세를 최적화한다. 통합적 전자기기는 선호된 설정을 기억한다.

- 앞좌석 ― 설계자들은 안전성, 편안함, 편리함을 수용했다. 컨셉트의 중앙에는 시트가 일반적인 범위 밖에서도 사용자의 몸과 함께 젖혀지고 지지됨을 보장하는 인체측정학적 중심축이 있다. 머리받침, 양면 팔걸이, 발받침과 같은 관련 구성요소들은 몸과 함께 움직이도록 통합되어있고 동시대 최고의 경험을 지원하도록 설계되었다. 애디언트의 전매특허 "콤포트 쉘(Comfort Shell)" 시트 기술은 척추를 따라 몸과 맞춰지고 허리뼈를 지지하는 경량이고 유연한 패널을 제공한다.

- 뒷좌석 하이브리드 구조 ― 캔틸레버식 뒷좌석 하이브리드 구조는 뒷좌석 승객들이 승차시간을 어떻게 보내든지 상관없이 편안함을 최적화한다. 시트 시스템은 더 많은 개인 공간을 확보하고 45도까지 뒤로 젖혀지는 편안함과 좌석 밑으로 넣어지는 통합된 발받침을 제공한다.

- 뒷좌석 적하 ― 더 큰 짐을 운반할 수 있도록 뒷좌석 쿠션과 프레임은 얇은 스타디움 자세로 넣어져서 더 넓은 추가 공간을 만든다.

- 뒷좌석 발받침 ― 뒷좌석의 통합된 발받침은 강철스프링으로 만들어졌고 승객의 다리로부터 압력이 가해지면 쿠션 밑으로 넣어져서 더 나은 공간을 만든다.

- 쿠션 콘솔 ― AI17의 "쿠션 콘솔(Cushion Console)" 컨셉트는 뒷좌석 공간으로 연장되어 팔 전체를 지지하는 팔걸이와 작은 물건들을 보관할 공간을 제공하는 매끄러운 앞 콘솔을 제공한다.

- 팔걸이 ― 양면인 앞좌석 팔걸이는 휴식, 휴면, 및 사교를 위한 지원을 제공한다. 팔걸이는 시트 자세의 젖힘 및 회전 최대범위의 전체를 통해 몸과 함께 움직인다.

- 머리받침 ― AI17에는 4방향의 자동 및 수동 머리받침 기능이 있다. 앞좌석의 넓은 4방향 자동 머리받침은 최대한 젖혀진 또는 회전한 시트 자세에서의 사용자 머리를 지지한다. 4방향 수동 머리받침은 머리받침을 제대로 조정하는 것을 돕는 양면이고 잡기 쉬운 핸들을 포함한다.



코보센터(Cobo Center) 310B실의 애디언트 전시는 1월 9일 월요일 오전 6시 30분의 기자회견과 함께 9일부터 12일까지 언론 및 초대 내빈들에게 공개될 것이다.



세계 최고의 차랑 관련 전시회 중 하나인 NAIAS는 1월 9일 월요일에 언론 및 업계 임원들에게 개최된다. 1월 14일 토요일부터 22일 일요일까지는 대중에게 개방될 것이다. 더 자세한 정보는 해당 웹사이트(www.naia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애디언트(Adient)에 관하여:

애디언트(Adient)는 차량용 시트의 국제적 리더다. 전 세계적으로 33개국의 230여 개 제조/조립 공장에서 75,000여 명의 직원이 근무하는 동사는 모든 차종 및 모든 주요 OEM을 위한 차량용 시트를 생산하고 배달한다. From 완전한 시트 시스템부터 개별 구성요소까지, 동사의 전문성은 시트 제조 절차의 모든 과정을 포괄한다. 동사의 통합적 내부기술은 제품을 연구 및 설계로부터 공학 및 생산까지, 그리고 매년 2천5백만 대 이상의 차들까지 이어진다. 애디언트에 관한 더 자세한 정보는 해당 웹사이트(adient.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 애디언트(Adient)



Adient unveils new luxury seating concept for level-3 and level-4 automated driving systems



-- Company's AI17 demonstrator debuts in Detroit at the 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DETROIT, Jan. 9, 2017 /PRNewswire/ -- Adient (NYSE: ADNT), the world's largest global automotive seating supplier, today unveiled its innovative AI17 automated driving seating system to show how automated driving will impact the driver and passenger experience in a contemporary premium vehicle at the 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NAIAS) in Detroit.



Photo - http://mma.prnewswire.com/media/453957/Adient_new_luxury_seating.jpg



The interior of automated driving vehicles will play an important role as drivers and passengers spend more time on non-driving activities. Once vehicles have the capability to be computer-driven, occupants will demand far more flexibility from a vehicle's seating and interior space than ever before.



"Our AI17 demonstrator shows how we are embracing the opportunities for innovation afforded by automated-driving vehicle technology," said Bruce McDonald, chairman and chief executive officer of Adient. "The concept features innovations that increase interior flexibility, while also providing occupants with higher levels of safety, comfort and convenience."



Adient, created when Johnson Controls' automotive seating business was spun off as an independent company in 2016, is sharing several concepts and production ready products at this year's NAIAS.



According to Richard Chung, Adient's vice president of innovation, the AI17 showcases innovative solutions for level-3 and level-4 autonomous vehicles that forecast how enjoyable future interiors will be.



"Based on extensive market and consumer research, the products in the demonstrator have been carefully designed with a modular approach to accommodate a wide range of vehicles and enable differentiation by segment," said Chung.



According to Chung, the primary innovations included in the AI17 are:



- Greeting/Conversation Mode ― A rotational base platform that swivels, allowing front-seat occupants to move freely. The base lays the foundation for greeting and conversation modes. For greeting mode, the base rotates up to 70 degrees outward so occupants can easily get in and out of the vehicle seat. The seats also rotate 15 degrees inward providing an intimate setting for interaction during automated driving scenarios. Synchronized power movements of the seat optimize the position of each occupant for all modes. Integrated electronics remember favored positions.

- Front-seat ― Designers embraced safety, comfort and convenience. At the center of the concept is an anthropometric pivot that ensures the seat reclines with the occupant's body and is supported even as it reclines beyond the traditional range. Related components - head restraint, dual-sided armrests, leg rests - are synchronized to move with the body and are designed to support a contemporary premium experience. Adient's patented "Comfort Shell" seating technology offers a lightweight, flexible panel that conforms to the body along the spine and supports the lumbar.

- Rear-seat hybrid structure ― The cantilevered rear-seat hybrid structure optimizes comfort for rear-seat passengers, regardless of how they spend their ride time. The seating system reveals more personal space, provides up to 45 degrees of reclining comfort and an integrated leg rest that stows underneath.

- Rear-seat stowage ― To carry larger cargo, rear seat cushions and frames stow to a thin stadium position to create extra space.

- Rear-seat leg rests ― Integrated leg rests for the rear seats are made of spring steel and flex when pressure is applied from the passenger's calf, stowing underneath the cushion to create a better packaging space.

- Cushion Console ― The AI17's "Cushion Console" concept offers a seamless front console that extends into the rear passenger space, providing an armrest that supports the entire arm and a space to store smaller items.

- Armrests ― The dual-sided, front-seat armrests provide support for resting, sleeping and socializing. The armrests move with the body throughout the range of full recline and rotational seat positions.

- Head Restraint ― The AI17 features both a four-way powered and a manual head restraint. The front seat's wide, four-way powered head restraint supports the occupant's head in fully reclined and in rotated seat positions. The manual four-way head restraint incorporates a dual sided, easy-to-grasp handle that assists in properly adjusting the head restraint.



Adient's exhibit in room 310B of Cobo Center will be open to media and invited guests Jan. 9-12, with a press conference held at 6:30 a.m. on Monday, Jan. 9.



NAIAS - one of the world's premier automotive exhibitions - opens to the media and industry officials on Monday, Jan. 9. It will open to the public from Saturday, Jan. 14 through Sunday, Jan. 22.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www.naias.com.



About Adient:

Adient is a global leader in automotive seating. With 75,000 employees operating 230 manufacturing/assembly plants in 33 countries worldwide, we produce and deliver automotive seating for all vehicle classes and all major OEMs. From complete seating systems to individual components, our expertise spans every step of the automotive seat-making process. Our integrated, in-house skills allow us to take our products from research and design all the way to engineering and manufacturing - and into more than 25 million vehicles every year. For more information on Adient, please visit adient.com



Source: Adient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