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9급 공무원 429명 추가선발 비용 21억5천만원 책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9-05 05:30   수정 2017-09-05 07:23

7·9급 공무원 429명 추가선발 비용 21억5천만원 책정

7·9급 공무원 429명 추가선발 비용 21억5천만원 책정

文대통령 주재 국무회의…예비비지출안 등 심의·의결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정부는 '일자리 추경'으로 증원하는 생활안전분야 국가공무원 7급·9급 공채 429명 선발비용으로 21억4천900만원의 예산을 책정했다. 이번 시험에는 10만명이 넘게 응시했다.

경찰 1천104명 추가 채용·교육예산은 21억2천900만원, 군부사관 652명 추가 채용·교육예산은 8억9천900만원을 책정했다.

정부는 5일 오전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국가공무원 추가 채용 및 교육 소요경비로 총 51억7천여만원을 2017년도 일반회계 일반예비비에서 지출하는 안건을 심의·의결한다.





정부는 '일자리 추경'으로 국가공무원 2천575명과 지방공무원 7천500명 등 공무원 총 1만75명을 증원한다.

증원하는 국가공무원 가운데 생활안전분야 7·9급은 총 819명이다. 이 가운데 429명을 인사처가 공채로 선발하고 나머지는 관련 부처가 경력채용으로 각자 선발한다.

정부가 인사처에 책정한 21억4천900만원은 7·9급 공채 429명을 선발하는 비용이다. 적은 인원을 선발하지만, 응시자가 10만6천186명이다 보니 시험비용이 그만큼 필요하다고 인사처는 설명했다.

21억4천900만원 가운데 28과목 출제비용은 8억3천만원이다. 10만명이 넘게 한꺼번에 시험을 보다 보니 1차 필기시험장 임차료가 1억3천만원이고 필기시험 감독관 1만2천여명의 수당이 8억1천만원을 차지한다. 나머지는 면접 소요비용 등이다.

이번 7급 추가공채는 113명 선발에 1만796명이 지원해 경쟁률이 95.5 대 1이고, 9급은 316명 선발에 9만5천390명이 지원해 경쟁률이 301.9 대 1이다.

정부가 경찰청과 국방부에 책정한 예산은 공무원 추가 선발비용과 함께 교육비용도 포함했다.





정부는 이날 국무회의에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운영경비 예산 24억5천700만원을 일반예비비에서 지출하는 안건도 심의한다.

4차산업혁명위원회 설치는 문 대통령의 선거 공약이었으며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발표한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 포함됐다.

정부는 또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후원하는 국내 기업들이 재화나 용역을 후원하고, 조직위가 지정한 대회 관련 상징물 사용의 권리 등을 공급받을 때 부가가치세를 경감해주는 '조세특례제한법 일부 개정법률 공포안'을 의결한다.

식품 등에 대한 재검사 제도를 실효성 있게 운영하고자 재검사에 관한 세부사항을 총리령으로 정할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하는 '식품위생법 일부 개정안'도 이날 국무회의에 상정된다.

식약처장의 권한 일부를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장에게도 위임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도 개정안에 포함됐다.

이 밖에 정부는 6·25전쟁 납북피해 기념관 건립에 따라 납북자 및 납북자 가족의 명예회복 사업을 위해 통일부에 정원 5명을 늘리는 방안과 치매 예방 및 관리 체계 구축을 위해 보건복지부 인구정책실에 치매정책과를 2019년 9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신설하고 이에 필요한 인력 6명을 증원하는 방안을 심의·의결한다.

제주 강정항의 크루즈터미널 개장에 따라 국립제주검역소에 검역인력 4명을 증원하는 방안도 함께 심의한다.

이날 국무회의에서는 법률공포안 1건, 법률안 3건, 대통령령안 4건, 일반안건 3건 등을 심의·의결한다.

noano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