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선발대, MBC상암홀 꼼꼼히 점검…"좌석 더 늘릴 수 있나?"(종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1-27 17:03  

北선발대, MBC상암홀 꼼꼼히 점검…"좌석 더 늘릴 수 있나?"(종합)

北선발대, MBC상암홀 꼼꼼히 점검…"좌석 더 늘릴 수 있나?"(종합)

태권시범단 무대시설·좌석 점검…"일일이 준비 잘 해주시리라 믿겠다"

MBC측 "북측 선발대, 시설에 굉장히 만족…양측 태권도협회 추가 협의"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김예나 기자 = "북과 남이 좋아서 다 합해서 하는 공연에 무슨 안전 문제가 있겠습니까?" "일일이 준비를 다 잘 해주시리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에 앞서 태권도시범단 공연 준비를 위해 서울을 방문한 북한 측 선발대는 공연장으로 낙점된 서울 MBC 상암홀을 둘러보며 만족스러움을 표시했다.

윤용복 체육성 부국장을 단장으로 한 북측 선발대는 27일 오후 1시 30분께 MBC 상암홀에 도착해 MBC 직원의 안내를 받아 '쇼 음악 중심' 방송 리허설이 진행 중이던 공연장을 둘러보며 시설과 좌석 수, 음향, 바닥재질 등을 꼼꼼히 체크했다.



실무를 맡은 한호철 조선올림픽위원회 사무국장은 MBC 측의 안내를 듣다가 "무대 길이와 너비, 높이를 알았으면 한다"고 질문을 하고 답변을 하나하나 수첩에 적었다.

한 국장은 공개홀 좌석 수가 378석이라고 하자 "저 앞부분에 의자를 넣고 해서 좌석을 더 (늘릴 수 있겠습니까)?" 하고 묻기도 했다.

MBC 관계자가 "의자를 넣으면 100석까지, 서서 들어가면 200명까지 들어가는 데 안전이 문제 되지 않겠느냐"고 묻자 한 국장은 "안전이야 뭐 북과 남이 좋아서 다 합해서 하는 공연에 무슨 안전 문제가 있겠습니까"라고 여유 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100석을 넣는다고 가상(가정)을 해보고 합시다"라며 "안전 문제로 해서 좌석이 조금 줄 수도 있고 잘 되면 넣을 수도 있고"라고 말했다.

특히 한 국장은 음향설비가 뛰어난 데 만족감을 보이며 "그날 태권도 선수들이 저기서 좋은 기합을 쓰면서 수련하게 되면 된다고 생각한다"며 웃었다.

이에 MBC 관계자들도 "음향·조명 기술력이 세계적인 수준이니 아마 그 기운이 (객석까지) 잘 전달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그는 바닥재질이 무엇인지와 태권도 선수들이 맨발로 공연할 수 있도록 매트를 깔아줄 수 있는지에 대해서도 하나하나 점검했고, 훈련할 수 있는 장소가 있는지에 대해서도 물었다. MBC 측은 최대한 협조하겠다고 답했다.



꼼꼼히 검토한 한 국장과 달리 윤 단장은 무대에 내려가 더 확인해보겠느냐는 MBC 측의 제안에 "이렇게 하겠습니다. 안 보겠습니다. 일일이 준비를 다 잘 해주시리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라며 신뢰를 보였다.

북측 선발대는 다시 대기실 등을 둘러본 뒤 오후 4시 20분께 타고 온 버스를 이용해 북한으로 돌아가는 길에 올랐다.

김현경 MBC 통일방송추진단장은 기자들에게 "이들(선발대)은 선수들이 몸을 잘 풀고 최상의 수준에서 공연을 잘 할 수 있는가에 관심이 많았다"면서 "양측 태권도협회가 앞으로 통신·문서로 서로 연락하면서 추가협의를 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김 단장은 이어 북측 선발대의 반응에 관해 묻자 "시설에 굉장히 만족했다"고 답했다.

앞서 북측 선발대는 25일 남한을 방문해 이틀간 강원도 인제·강릉·평창의 숙소와 경기장 등을 둘러봤다.

이어 27일 오전 10시 44분 태권도시범단 30여 명의 숙소로 예정된 서울 광진구 광장동 비스타워커힐 호텔에 도착해 약 1시간여 동안 객실 등을 점검한 뒤 MBC 상암홀로 향했다.



comm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