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숙 "문체부 산하 기관 '알바천국'…연내 700명 채용계획"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10-29 09:08  

박인숙 "문체부 산하 기관 '알바천국'…연내 700명 채용계획"

박인숙 "문체부 산하 기관 '알바천국'…연내 700명 채용계획"

국민체육진흥공단 등 총 25억여원 사용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박인숙 의원은 29일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공공기관 13곳이 정부 지시로 연내 25억여원을 들여 700여명의 단기 일자리를 만들 계획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날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문체위 소관 정부 부처와 소속·공공·유관기관 70곳을 전수조사한 결과, 이같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기획재정부, 문체부, 문화재청 등이 '단기 일자리 및 체험형 인턴' 확대 계획을 제출하라고 요구하자 문체부 소관 12곳, 문화재청 소관 1곳의 공공기관이 이에 응한 것이다.

애초 국민체육진흥공단은 단기 일자리 735명에 20억원, 그랜드코리아레저(GKL)는 단기 일자리 6명과 체험형 인턴 130명에 11억9천880만원, 한국관광공사는 단기 일자리 560명에 22억원 등 13개 기관이 1천531명에 총 55억8천963만원을 각각 쓰기로 했다.

다만 문체부와의 협의나 내부 논의를 거쳐 이 수치는 706명에 25억1천363만원으로 다소 축소됐다고 박 의원은 전했다.

박 의원은 "채용계획을 제출한 13곳 중 8곳이 현 정부의 '캠코더' 인사가 기관장으로 있는 곳"이라며 "문체부 산하 공공기관이 '알바천국'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hanjh@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