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년간 홀로 남은 영유아 119명 키운 전옥례씨 LG 의인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2-27 11:00   수정 2020-12-27 13:39

36년간 홀로 남은 영유아 119명 키운 전옥례씨 LG 의인상

36년간 홀로 남은 영유아 119명 키운 전옥례씨 LG 의인상

국내 최고령·최장기 위탁모 봉사자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LG복지재단은 국내 최장기 위탁모 봉사자인 전옥례(74)씨에게 LG 의인상을 수여했다고 27일 밝혔다.

위탁모 봉사는 부모나 가족이 키우지 못해 홀로 남은 36개월 미만의 영유아들이 입양되기 전까지 양육·보호하는 활동이다.



전옥례씨는 국내에서 활동하는 위탁모 봉사자 350여명 중 최고령이자, 35년 넘게 활동한 유일한 봉사자다. 전씨는 36년간 영유아 119명을 돌봤다.

보통 장기간 위탁모 봉사를 하는 사람은 몇 개월에서 몇 년 동안 쉬었다가 다시 봉사하지만 전씨는 36년 동안 쉬지 않고 아이들을 양육했다. 올해 코로나19로 해외에 있던 아들이 귀국해 자가격리 하는 기간을 빼고는 아이들을 돌본 것이다.

1984년 서울 서대문구 북가좌동으로 이사한 전씨는 인근에 있는 동방사회복지회의 위탁모 활동을 우연히 알게 되며 봉사를 시작했다고 한다.

당시 초등학생 두 아들을 키우던 전씨가 부모 없이 남겨진 아이들을 키우기는 쉽지 않았다.

전씨는 "아이를 떠나보낼 때마다 마음이 아파 울다 보니 이제는 평생 흘릴 눈물이 모두 말라버린 것 같다"며 "아이들이 좋은 가정으로 갈 수 있도록 데리고 있는 동안 건강하게 키우는 것이 나의 몫이라는 생각으로 지금까지 하게 됐다"고 말했다.



전씨는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한 질병·장애가 있는 아이도 마다치 않고 자발적으로 맡았다.

2008년 돌봤던 유진(가명)이라는 아이는 미숙아로, 심부전과 기흉을 앓고 있었는데 전씨가 정성스럽게 돌본 끝에 몸이 많이 회복됐고 약사인 양부모를 만나 심장병을 치료했다.

2018년 생후 6개월이었던 영한(가명)이는 선천적으로 왼쪽 다리가 불편해 깁스하고 있었으나, 전씨가 수술까지 시켜가며 양육했고 이듬해 걸을 수 있는 상태로 입양을 갔다.

전씨는 생후 1개월 때부터 두 돌이 넘을 때까지 키웠던 아이가 발달 지연과 자폐로 결국 입양되지 못하고 보육 시설로 가자, 그 아이가 성인이 될 때까지 후원금을 보냈다.

전씨의 손을 거쳐 외국으로 입양된 아이 중 성장해서 한국을 방문할 때 전씨를 찾는 경우도 많다고 한다.

전씨가 36년간 위탁모 봉사를 이어온 데에는 가족의 도움이 컸다. 남편 유성기(73)씨와 두 아들은 항상 전씨의 위탁 육아를 돕고 있다.

전씨는 "앞으로도 건강이 허락하는 한 아이 한 명이라도 더 돌보고 싶은 마음"이라고 말했다.



LG 의인상은 2015년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에게 기업이 사회적 책임으로 보답한다'는 고(故) 구본무 회장의 뜻을 반영해 제정됐다.

구광모 회장 취임 이후 수상 범위를 '사회에 귀감이 될 만한 선행을 한 시민'으로 확대했다. 현재까지 LG 의인상 수상자는 139명이다.

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