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올해 실적 턴어라운드할까…E-GMP 신차에 기대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1-19 07:01  

현대차·기아 올해 실적 턴어라운드할까…E-GMP 신차에 기대감↑

현대차·기아 올해 실적 턴어라운드할까…E-GMP 신차에 기대감↑
현대차 영업이익 2014년 이후 최대치 예상…기아도 역대 최대 실적 기대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현대차와 기아가 올해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신차를 잇달아 선보일 예정인 가운데 양사의 실적 기대감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올해 현대차가 작년 연간 영업이익의 2배 이상을 내며 2014년 이후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할 것이라는 핑크빛 전망을 쏟아내고 있다.

19일 연합인포맥스가 최근 한 달 이내 보고서를 낸 증권사 10곳의 전망치를 집계한 결과에 따르면 현대차의 올해 연결 기준 연간 영업이익 컨센서스(전망치 평균)는 6조6천17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연간 영업이익 추정치(2조8천585억원)와 비교하면 131.5% 증가한 수준이다.
이대로라면 2014년 연간 영업이익 7조5천500억원을 기록한 이후 최대치다.
현대차의 연간 영업이익은 2015년 6조3천579억원, 2016년 5조1천935억원, 2017년 4조5천747억원, 2018년 2조4천222억원, 2019년 3조6천847억원으로 우하향 곡선을 그려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주춤했던 해외 수요가 회복되고, GV70 등 제네시스 판매 증가와 해외 신차 효과 등으로 수익성이 개선되며 실적을 끌어올릴 것으로 보인다.
전용 플랫폼인 E-GMP를 기반으로 한 현대차 아이오닉 5의 티저 이미지가 최근 공개된 가운데 현대차가 전기차 시장 점유율을 높일 것으로 기대되는 점도 실적 성장 요인으로 꼽힌다.

권순우 SK증권[001510] 연구원은 "실적 턴어라운드가 이어지는 가운데 E-GMP가 적용된 전기차 출시, 자율주행차 협업 보도, 기존 투자 성과의 가시화 등은 기업의 영속성을 확인시켜주는 요소로 작용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사명에서 자동차를 떼고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 새 출발한 기아의 올해 연간 영업이익 전망치는 3조9천775억원으로 집계됐다. 최근 한 달 내 보고서를 낸 증권사 9곳의 전망치를 평균 낸 수치다.
2010년 새로운 회계기준(IFRS)이 도입된 이후 기아의 역대 연간 영업이익 최대치는 2012년 3조5천223억원이다.
올해 기아의 연간 매출액 컨센서스는 66조3천912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연간 영업익 추정치(1조7천894억원)와 매출액 추정치(58조7천467억원)와 비교하면 각각 122.3%, 13.0% 증가한 수준이다.

레저용 차량(RV) 등 고부가 제품 판매 비중 확대와 글로벌 볼륨 모델(많이 팔리는 차종)인 스포티지와 E-GMP 기반 CV(프로젝트명) 등을 통한 신차 효과, 인도 등 해외 공장의 가동률 상승 등이 기아의 실적 기대감을 높이는 요인이다.
양사의 목표주가도 줄상향하고 있다.
최근 애플과 자율주행 전기차 협업 논의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지며 현대차 주가가 급등한 가운데 증권사 10곳이 제시한 현대차의 목표주가 평균은 28만5천원으로 집계됐다. 현재 주가(24만1천원) 대비 18.26% 상승 여력이 있다고 보는 셈이다.
기아의 목표주가 평균은 8만5천888원으로, 현재가(7만1천500원) 대비 20.12% 상승 여력이 있을 것으로 증권가는 예상하고 있다.
김동하 한화투자증권[003530] 연구원은 "최근 화두인 애플카 협업 이슈는 단기로는 협업 여부에 대한 불확실성, 향후 계약 조건에 따른 상당한 득실의 차 등을 고려시 이벤트 드리븐에 그칠 수 있다"며 "하지만 중장기로는 주가에 상당히 긍정적 요인"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의 작년 4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 컨센서스(전망치 평균)는 1조7천184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47.58% 증가할 전망이다.
매출액 컨센서스는 29조755억원으로, 전년 동기(27조8천241억원)보다 매출이 4.5%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기아는 작년 4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1조원을 넘을 것으로 전망됐다. 증권사 9곳의 컨센서스는 1조45억원으로, 전년 동기(5천905억원)보다 70.11%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기아의 4분기 매출액 컨센서스는 16조4천890억원으로 전년 동기(16조1천54억원) 대비 2.38% 증가할 전망이다.
hanajja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