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니 추락기 12일 만에 수색 종료…19명 시신 미확인(종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1-21 20:56  

인니 추락기 12일 만에 수색 종료…19명 시신 미확인(종합)

인니 추락기 12일 만에 수색 종료…19명 시신 미확인(종합)
조종실 음성기록 장치는 못 찾아…보상금 지급 시작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인도네시아 스리위자야항공 국내선 여객기가 자카르타 앞바다에 추락한 지 12일 만에 수색 작업이 종료됐다.
당국은 탑승객 62명 가운데 43명의 시신을 일부라도 확인했으나, 기장과 부기장을 포함해 19명의 시신은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21일 인도네시아 국가수색구조청(Basarnas)은 "오늘 오후 4시 57분(현지시간)을 기점으로 스리위자야항공 SJ182편(B737-500)에 대한 수색 및 구조작업을 공식 종료한다"고 발표했다.
수색구조청은 "희생자 수습에 대한 기술적 요건과 실효성을 고려하고, 유족과 여러 차례 회의를 거치고 현장의 의견을 반영한 결과 수색 종료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록 수색 작업은 종료되지만, 여객기 추락 해역을 지속해서 감시하고, 어민들의 도움을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국가수색구조청장은 지난 15일 수색작업을 사흘씩 두 차례 연장했다가 이날 종료했다.
SJ182편(B737-500)은 지난 9일 오후 2시 36분 자카르타 외곽 공항에서 보르네오섬 서부 폰티아낙을 향해 이륙, 4분 뒤 자카르타 북부 해상 '천개의 섬' 지역 란짱섬과 라키섬 사이에 추락했다.
수색팀은 그동안 훼손된 희생자 시신 324개 가방 분량, 유류품 263개 가방 분량, 동체 파편 큰 조각 55개, 작은 조각 63개를 사고해역에서 수습했다.
재난희생자확인팀은 지문, 유전자(DNA) 대조를 통해 지금까지 승무원과 승객 43명의 시신을 확인했다.
확인팀은 "온전한 시신이 없고, 바닷물에서 수습된 신체 일부분이 부패하고 오염돼 시간이 지날수록 DNA를 추출해 신원을 확인하기 어렵다"고 전했다.



수색 관계자들은 이번 사고가 최근 인도네시아에서 발생한 세 차례 여객기 추락 사고 중 최악이라고 꼽는다.
2014년 12월 에어아시아 QZ8501편(A320-200)이 수라바야에서 이륙 후 자바해에 추락해 탑승자 162명이 숨졌고, 2018년 10월 라이온에어 JT-610편(B737맥스)이 자카르타에서 이륙한 지 12분 만에 자바해에 추락해 탑승객 189명이 사망했다.
세 차례 사고 모두 수색작업에 참여한 민간 잠수 전문가 바유 와르도요씨는 "스리위자야항공 여객기 추락이 최악이다. 동체가 산산이 부서져 흩어졌다"며 "희생자들의 시신도 마찬가지"라고 블룸버그 통신과 인터뷰에서 전했다.
그는 "에어아시아 추락사고 때는 거의 온전한 형체의 시신을 수습했고, 라이온에어 추락 때도 이 정도는 아니었다"고 덧붙였다.



수색팀은 블랙박스 중 비행자료기록장치(FDR)를 회수해 자료를 무사히 확보했으나, 조종실음성기록장치(CVR)는 끝내 찾지 못했다.
수색팀은 CVR 외부 케이스는 찾았으나, 기록장치 메모리가 안에 없었다.
인도네시아 교통안전위원회(KNKT)는 사고 발생 30일 이내 예비 조사보고서를 발표한다.
SJ182편은 이륙 4분 뒤 고도 3천322m에서 불과 20여초 만에 바다로 곤두박질쳤고, 수면에 부딪힐 때까지 온전한 형태로 엔진이 작동 중이었다.
조종사는 비상사태 선포, 구조 요청 등 아무런 이상을 보고하지 않았다.



조코 위도도 대통령은 전날 SJ182편 잔해를 모아둔 자카르타 북항을 방문해 유족을 위로하고 수색팀을 격려했다.
그는 "모든 유족에게 신속하게 보상이 이뤄질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스리위자야항공은 관련법에 사고 후 60일 이내 보상하라는 규정에 따라 유족에 12억5천만 루피아(9천850만원)씩 지급하기로 했다.
조코위 대통령은 희생자 3명의 유족이 가장 먼저 보상금을 받는 모습을 지켜봤다.
이와 별개로 국영보험사는 유족당 5천만(394만원) 루피아씩 지급했고, 사고 원인에 따라 추후 보잉사에 대한 손해배상 소송도 가능하다.
noano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