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 "10대 그룹 ESG 경영 키워드는 '스마트'(S.M.A.R.T)"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13 11:00  

전경련 "10대 그룹 ESG 경영 키워드는 '스마트'(S.M.A.R.T)"

전경련 "10대 그룹 ESG 경영 키워드는 '스마트'(S.M.A.R.T)"

기구설치·측정가능수단 확보·동맹체결·소비자 중심 프로젝트 등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3일 국내 10대 그룹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사례를 분석해 그 특징을 '스마트'(S.M.A.R.T)라는 키워드로 정리했다.

스마트는 '기구설치 구조화 가속'(Structuring), '국제인증 등 측정가능수단 확보'(Measure), '적극적 동맹 체결'(Alliance), '소비자·협력사 관계 중심 프로젝트 추진'(Relations), '친환경 등 기술개발 투자'(Tech)의 영문 앞 글자를 따 조합한 용어다.



먼저 전경련은 10대 그룹 중 7개 그룹이 ESG 위원회를 설치하거나 기존 위원회를 확대·개편하는 등 기구 설치를 가속하고 있다고 밝혔다.

LG, 현대중공업그룹 등 2곳도 올해 상반기 내 관련 위원회를 설치할 예정이다.

국내 10대 그룹은 환경·사회 분야 가치의 계량화에도 힘을 기울이고 있다.

이 분야에선 SK그룹이 가장 두드러지는데 SK는 사회적가치연구원(CSES)을 설립해 사회적 가치의 화폐화를 추진 중이고, 바스프·SAP 등이 참여하는 VBA(Value Balancing Alliance)의 부회장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이들 그룹은 환경, 반부패 등 환경·사회 분야의 국내외 인증에도 적극적이었다.

재생에너지 100% 사용을 선언하는 'RE100' 가입이 대표적으로, SK그룹 8개사와 LG화학[051910] 등이 여기에 가입했다. 또 탄소공개프로젝트인 'CDP'에도 삼성전자[005930] 등 7개사, 현대차[005380] 6개사, LG 8개사, SK 3개사, 롯데 2개사 등이 참여 중이다.

전경련은 "이는 ESG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는 점을 보여주는 객관적 척도로 활용되는 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ESG와 관련해 경쟁사나 다른 업종 간 동맹체결도 이어지고 있다고 전경련은 전했다.

GS건설[006360]과 LG유플러스[032640]는 산재 예방을 위한 스마트건설 기술 개발에 나섰고, SK텔레콤[017670]과 카카오[035720]는 ESG 공동 펀드를 조성한다.

롯데중앙연구소와 한솔제지[213500]는 카카오 열매 성분이 함유된 친환경 종이포장재인 카카오 판지를 공동 개발한다.

탄소중립 혁신기술 개발을 목표로 현대차와 GS에너지, 한화에너지, 효성중공업[298040] 등 10여개사가 에너지 얼라이언스를 체결한 것도 대표적 예다.



10대 그룹들은 소비자·협력사 관계 중심 프로젝트도 추진 중이다.

삼성전자는 협력회사 리스크 통합관리시스템인 'G-SRM' 등을 운영 중이다.

특히 유통업계를 중심으로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ESG 활동이 활발한데 롯데케미칼[011170]은 소비자 대상 페트병 재활용 캠페인인 '프로젝트 루프'를 진행하고 있다.

이마트[139480]는 소비자들이 환경보호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에코 리필 스테이션을 설치했고, GS리테일[007070]의 '무라벨 생수'·LG생활건강의 그린제품심의협의회 운영 등도 소비자 대상 ESG 경영에 포함된다.

마지막으로 10대 그룹들은 친환경 등 기술 개발에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있는데 현대모비스[012330]는 수소차 연료전지 시스템 개발을 위해 수소연료전지 공장 추가 설립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LG와 SK는 '썩는 플라스틱'을 공동 개발 중이고, 롯데는 롯데케미칼 등 화학 계열사를 중심으로 친환경 제품 생산, 기후변화 대응 등 과제에 5조 2천억 원을 투입한다.

포스코[005490] 에너지의 플라즈마 기화기를 활용한 대기배출물질 제로 기술도 이러한 노력에 해당한다.

vivi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