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증권 "카카오페이에 5천억원 '순매수' 전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11-25 08:26  

유안타증권 "카카오페이에 5천억원 '순매수' 전망"

유안타증권 "카카오페이에 5천억원 '순매수' 전망"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유안타증권[003470]은 코스피200지수 편입에 성공한 카카오페이에 최대 5천억원의 순매수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국거래소는 다음 달 9일 반영될 코스피200 등 주요 지수 정기 변경 내용을 발표했다.

코스피200지수에는 카카오페이, 현대중공업[329180], 메리츠금융지주[138040], PI첨단소재[178920], 에스엘[005850], 명신산업[009900]이 편입됐고, 이노션[214320]과 F&F홀딩스, 일양약품[007570], LX하우시스[108670], LX홀딩스[383800], 삼양식품[003230], 롯데하이마트[071840] 등 종목이 제외됐다.

고경범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25일 "카카오페이는 편입 비중이 0.70% 수준으로 추정돼 5천억원 규모의 순매수가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대중공업, 메리츠금융지주에도 외국인 수급이 집중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예상 편입 비중과 순매수 규모는 메리츠금융지주 0.10%(750억원), 현대중공업 0.09%(651억원), PI첨단소재 0.06%(437억원), 에스엘 0.05%(329억원), 명신산업 0.04%(321억원) 등이다.

그는 "편출 종목 중에선 이노션에 대한 적극적인 비중 축소가 필요해 보인다"라고 지적했다.

코스닥150지수 구성 종목 중에선 에코프로에이치엔[383310], HK이노엔[195940], 원익QnC[074600], 코나아이[052400] 등 15개 종목이 새로 들어갔다.

고 연구원은 "코스닥150 변경 종목 중에선 나노스[151910]의 편입이 돋보인다"며 "이 종목은 2019년부터 네 차례 연속 편입에 실패한 경험이 있어 모멘텀이 강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나노스는 다만 상장주식 수 대비 19.8% 수준의 전환사채(CB) 물량이 부담 요인으로 꼽혔다.

고 연구원은 이외 에코프로에이치엔(152억원), 바이오니아[064550](132억원), HK이노엔(116억원) 등 종목에 100억원 넘는 순매수가 유입될 것으로 전망했다.

indig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