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CEO 아닌 최우수 성과 직원이 신년사 '눈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1-03 10:51  

코오롱, CEO 아닌 최우수 성과 직원이 신년사 '눈길'

코오롱, CEO 아닌 최우수 성과 직원이 신년사 '눈길'

올해 경영 메시지 "성장 결실 사회와 나눌수록 번성"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코오롱그룹이 3일 비대면으로 진행한 시무식에서 최고경영자(CEO)가 아닌 최우수 성과 사원이 신년사를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코오롱그룹에 따르면 회사는 지난해까지 최고경영자가 신년사를 전달했으나 올해는 '원앤온리(One & Only)' 최우수상을 받은 코오롱글로벌[003070]의 이제인 신임 상무보가 신년사를 했다.

올해 승진한 이 상무보는 그룹 주요 계열사 CEO 협의기구인 '원앤온리위원회'가 마련한 신년사 원고를 직원 대표로 대독했다.

코오롱[002020] 측은 "앞으로도 사원에서 CEO까지 직급과 지위를 불문하고 매년 우수한 성과를 낸 임직원이 신년사를 직접 발표해 한해의 경영 메시지를 임직원 모두가 공감하는 문화를 정착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오롱은 올해 경영 메시지로는 '리치 앤드 페이머스(Rich & Famous)로 정했다.

회사 측은 "지속적인 성장으로 만들어가는 미래가치를 임직원들과 주주, 고객, 사회와 나눌수록 더욱 번성하고 명성을 갖게 될 것이라는 의미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코오롱은 이날 임직원들에게 "2028년 기업가치 300조원의 큰 꿈을 꾸며 출기제승(出奇制勝·기묘한 계략을 써서 승리함)의 전략을 치밀하게 실행하자"고 강조했다.

fusionjc@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