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전체 건물의 50.4%가 '노후건축물'…준공 30년 넘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3-08 11:00   수정 2022-03-08 11:13

서울 전체 건물의 50.4%가 '노후건축물'…준공 30년 넘겨

서울 전체 건물의 50.4%가 '노후건축물'…준공 30년 넘겨

국토부 통계 발표…전국 건축물 731만동 중 40%가 노후화

주거용 건축물 1인당 면적 36.46㎡…서울 31.96㎡로 가장 좁아





(세종=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우리나라에 있는 건축물의 40%는 준공 후 30년 이상 된 노후 건축물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서울의 건축물 절반 이상이 노후 건축물이었고, 용도별로는 전국 주거용 건축물의 절반 가까운 49.1%가 이에 해당했다.

8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전국 건축물 현황'에 따르면 작년 말 기준 전국에 준공 후 30년 이상 된 건축물은 총 289만6천839동으로 전체의 39.6%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연면적 기준으로는 7억7천947만5천278㎡로, 전체의 19.2%에 해당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의 노후 건물 비율이 31.9%, 지방은 42.6%로 지방에 노후 건물이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의 경우 절반이 넘는 50.4%가 노후 건축물로 조사됐다.

용도별로 보면 전국 기준 노후 건축물은 주거용이 49.1%로 가장 많았고 상업용(29.6%), 문교·사회용(21.5%), 기타(17.8%), 공업용(15.8%) 등의 순이었다.

주거용만 떼어 놓고 보면 수도권은 38.7%, 지방은 52.9%가 노후 건축물이었다. 서울의 노후 건축물은 49.7%에 달했다.



작년 말 기준 전국의 건축물 동수는 전년 대비 0.5% 증가한 731만4천264동, 연면적은 2.4% 증가한 40억5천624만3천㎡로 조사됐다.

지난해 증가한 전국의 건물 연면적을 모두 합하면 서울 여의도 63빌딩 연면적(23만8천429㎡)의 395배에 달했다.

용도별로 보면 주거용이 1.7% 증가한 18억8천291만8천㎡(46.4%)로 가장 컸다.

상업용은 2.7% 증가한 8억9천467만5천㎡(22.1%), 공업용은 2.9% 증가한 4억3천584만1천㎡(10.7%), 문교·사회용은 3.7% 늘어난 3억6천741만3천㎡(9.1%)로 집계됐다.

주거용 건축물을 세부 용도별로 보면 아파트가 11억9천186만3천㎡(63.3%)로 가장 컸고, 단독주택 3억3천194만1천㎡(17.6%), 다가구주택 1억7천72만㎡(9.1%), 다세대주택 1억3천59만6천㎡(6.9%), 연립주택 4천347만6천(2.3%) 등의 순이었다.

시도별 건축물 면적 비율은 단독주택의 경우 전남(44.4%), 제주(35.6%), 경북(34.6%) 순으로 높았고, 다가구주택은 대전(15.8%), 대구(13.9%), 제주(12.1%) 순으로 조사됐다.

아파트는 세종이 84.9%의 비율로 가장 높았고, 광주(75.3%), 부산(73.0%) 등의 순이었다. 연립주택은 제주(11.8%), 서울(3.3%), 강원(2.5%), 다세대주택은 서울(14.9%), 인천(12.4%), 제주(10.5%) 순이다.

지난해 멸실된 건축물은 주거용이 5만9천505동(전체 주거용 건축물의 1.3%)으로 가장 많았고, 상업용 1만3천174동(1.0%), 공업용 1천835동(0.5%), 문교·사회용 918동(0.5%) 순이다.



1인당 건축물 면적은 전년 대비 2.11㎡ 증가한 78.55㎡로 조사됐다. 수도권은 1.8㎡ 증가한 70.56㎡, 지방은 2.47㎡ 증가한 86.67㎡로, 지방의 1인당 면적이 수도권보다 넓었다.

주거용 건축물의 1인당 면적은 36.46㎡였으며 서울이 31.96㎡로 가장 좁았고, 세종시가 41.38㎡로 가장 넓었다.

주거용만 보면 1인당 면적은 세종이 41.38㎡로 가장 넓었고, 충북(41.36㎡), 강원(40.86㎡) 등의 순이었다.

우리나라의 최고층 건축물은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123층·555m)로, 2017년 준공 이후 5년 연속 이 자리를 지켰다. 2019년 지어진 부산 해운대 엘시티(101층·412m)와 2020년 준공된 서울 여의도 파크원(69층·318m) 등이 그 뒤를 따랐다.

연면적 기준으로 보면 LG디스플레이 파주공장이 84만8천㎡로 가장 넓었고,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50만8천㎡), 경기도 화성 동탄 물류단지(48만6천㎡), 스타필드 하남(45만9천㎡), 삼성전자[005930] 화성공장(45만6천㎡)의 순이었다.

건축물 현황 관련 자세한 통계는 건축행정시스템(cloud.eais.go.kr)과 국토교통통계누리(stat.moli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