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장초반 2,730대 하락…인플레이션 우려 부각(종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4-01 09:34  

코스피 장초반 2,730대 하락…인플레이션 우려 부각(종합)

코스피 장초반 2,730대 하락…인플레이션 우려 부각(종합)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코스피가 국제 유가 급락에도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경계 심리, 경기 불안 우려 등에 영향을 받아 1일 하락 출발했다.

이날 오전 9시 26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3.80포인트(0.86%) 내린 2,733.85이다.

지수는 전장보다 11.80포인트(0.43%) 내린 2,745.85에 출발해 하락 흐름을 보이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기관이 1천803억원, 외국인이 659억원을 순매도하며 지수를 끌어내리고 있다. 개인은 2천448억원을 순매수했다.

지난 3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에서는 대규모 전략 비축유 방출 결정에 따라 국제 유가가 7% 하락했음에도 인플레이션 우려가 다시 부각하면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1.56%),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1.57%), 나스닥 지수(-1.54%) 모두 하락했다.

미국 상무부가 발표한 2월 근원 개인소비지출(PCE) 가격 지수는 작년 같은 기간보다 5.4% 상승해 1983년 4월(5.5%) 이후 약 40년 만에 최고 수준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006800] 연구원은 "높은 인플레이션과 그에 따른 실질 소비지출 감소로 경기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며 미국 증시가 하락한 점은 국내 증시에 부담 요인"이라며 "상하이 봉쇄 연장으로 오늘 중화권 증시가 부진할 수 있다는 점도 투자심리를 위축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현재 시가총액 상위 10위권에서 LG화학[051910](0.19%)을 제외하고 삼성전자[005930](-0.72%), LG에너지솔루션(-0.79%), SK하이닉스[000660](-0.85%), 네이버(-0.88%),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0.97%), 카카오[035720](-1.41%), 삼성SDI[006400](-1.01%) 현대차[005380](-1.94%), 기아[000270](-1.62%) 등 전 종목이 하락세다.

업종별로는 섬유·의복(2.00%)·전기가스업(1.30%)을 제외하고 의약품(-1.26%), 비금속광물(-0.96%), 철강·금속(-1.04%), 전기·전자(-0.85%), 의료정밀(-1.38%), 운송장비(-1.40%), 운수창고(-0.76%) 등 대부분의 종목이 약세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5.93포인트(0.63%) 낮은 938.60이다.

지수는 전장보다 4.04포인트(0.43%) 내린 940.49에 출발해 하락 폭을 키우고 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이 520억원을, 기관이 351억원을 순매도했고, 개인이 901억원을 순매수했다.

코스닥 시총 10위권에서도 셀트리온[068270](-1.38%), 에코프로비엠[247540](-0.53%), 펄어비스[263750](-0.50%), 카카오게임즈[293490](-1.28%), 셀트리온제약[068760](-1.43%), 위메이드[112040](-2.90%) 등 대부분 종목이 하락세다. 엘앤에프[066970](0.84%), 천보[278280](0.89%) 등 2차전지 관련주는 소폭 오르고 있다.

srcha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