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소기업 협력 관계?…대기업 '긍정', 국민 '다소 부정' 평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4-12 06:00   수정 2022-04-12 10:16

대-중소기업 협력 관계?…대기업 '긍정', 국민 '다소 부정' 평가

대-중소기업 협력 관계?…대기업 '긍정', 국민 '다소 부정' 평가

'동반성장 대국민 인식조사' 결과…국민 97.5% "동반성장 정책 필요"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관계가 협력적인지에 대해 대기업은 긍정적으로 평가하지만, 일반 국민은 다소 부정적으로 보는 것으로 조사됐다.

동반성장위원회는 전국경제인연합회·대한상공회의소·중소기업중앙회·한국중견기업연합회의 협조를 받아 시행한 '동반성장 대국민 인식조사' 결과를 12일 발표했다.

우선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관계가 협력적인지에 대해 대기업은 5점 만점(매우 긍정적)에 4.07점을 줘 '긍정적'으로 인식한 반면 일반 국민이 매긴 점수는 2.88점에 그쳐 '다소 부정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대기업과 협력 중인 중소기업(협력사)은 3.68점으로 '다소 긍정적', 대기업과 협력 관계가 없는 중소기업(비협력사)은 3.37점으로 '보통' 수준이었다.

이번 결과는 지난해 12월 7일부터 올해 1월 7일까지 대기업 178개와 대기업 협력 중소기업 1천개, 비협력 중소기업 1천개, 일반 국민 1천명을 대상으로 5점 척도를 적용해 조사한 것이다.

동반위는 "납품단가, 기술 등을 둘러싼 분쟁·갈등 사례를 접하며 대기업과 중소기업을 이분법적으로 인식하게 된 것으로 풀이된다"며 "이런 인식은 동반성장 의지를 저해할 수 있어 국민을 대상으로 대·중소기업 간 우수 협력사례를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동반성장 정책이 경제발전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지에 대해서는 ▲ 성장 ▲ 양극화 해소(분배) ▲ 일자리 창출(고용) 3개 부문에서 모두 대체로 긍정적으로 평가됐다.

우선 성장 부문과 관련해선 협력 중소기업이 4.07점으로 가장 높았고 이어 대기업(4.06점), 국민(3.98점), 비협력사(3.62점) 순이었다.

분배의 경우 대기업(3.98점), 협력 중소기업(3.91점), 국민(3.86점), 비협력사(3.48점) 순으로 점수가 높았고 고용 부문에선 국민(3.97점), 협력 중소기업(3.68점), 대기업(3.63점), 비협력사(3.57점) 순이었다.

동반성장 정책이 기업의 매출 증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지에 대해서는 일반 국민은 3.87점, 협력 중소기업은 3.70점, 비협력사는 3.58점, 대기업은 3.36점을 각각 줬다.

기술향상 영향도에 대해서는 국민(3.92점), 협력사(3.67점), 비협력사(3.49점), 대기업(3.48점) 순으로 '보통'과 '긍정' 사이였다.

한편 일반 국민의 97.5%는 동반성장 정책이 필요하다고 답했고, 기업은 97.8%가 동반성장 지원정책이 중요하다고 응답했다.



kak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