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1분기 영업익 작년대비 60.4%↓…"붉은사막 개발 집중"(종합2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12 08:57  

펄어비스 1분기 영업익 작년대비 60.4%↓…"붉은사막 개발 집중"(종합2보)

펄어비스 1분기 영업익 작년대비 60.4%↓…"붉은사막 개발 집중"(종합2보)

"검은사막 모바일 중국 시장 매출 예상보다 약해…반등 모색"





(서울=연합뉴스) 김주환 기자 = 코스닥 상장사 펄어비스[263750]는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52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60.4%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2일 공시했다.

이번 영업이익은 연합인포맥스가 집계한 시장 전망치 15억원을 241.3% 상회했다.

매출은 914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9.4%, 직전 분기 대비 22.5% 감소했다. 순이익은 58억원으로 71.9% 줄었다.

지적재산(IP)별 매출은 '검은사막' IP가 709억원, '이브'(EVE) IP가 182억원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북미·유럽 시장이 52%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고 아시아 27%, 국내 21% 순으로 나타났다.

플랫폼별 매출은 PC가 70%, 모바일이 24%, 콘솔이 6%였다.

1분기 영업 비용은 총 863억 원으로, 이 중 인건비가 50.6%를 차지했다. 이어 지급수수료 23.9%, 광고선전비 9.5% 등으로 나타났다.

인건비는 전년 동기 363억원에서 437억 원으로 50.6% 증가했지만, 광고선전 비용은 전년 동기 151억 원에서 82억 원으로 45.9% 감소했다.

전체 직원 수는 1천485명으로, 이 중 개발 직군의 비중이 65%를 차지했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IP에 신규 클래스 '드라카니아' 등 신규 콘텐츠를 추가하고, 남미 지역에 직접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브 온라인의 글로벌 유저 행사 '팬페스트'는 오프라인으로 선보였다.

또 신규 IP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붉은사막', '도깨비', '플랜8' 등으로 신규 성장 동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허진영 펄어비스 대표는 실적발표 전화회의 질의응답에서 "붉은 사막 개발은 명확한 진척을 보이고 있다. 구체적인 출시 일정 공개는 어렵지만 올해 말 출시를 목표로 말씀드리고,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면서 "올해 중 10분 이상의 실제 플레이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도깨비'와 관련해서는 "메타버스 플랫폼화해서 시장에 내보이는 것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중국 시장에 출시한 '검은 사막 모바일'의 부진과 관련한 질문도 나왔다.

김경만 최고사업책임자(CBO)는 "매출 기조가 저희 예상 대비 약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서비스 첫날 중국 현지 회선 장애로 인해 출시 초기 흥행 효과를 누리지 못했고, 현지 규제 등으로 초기 BM(사업모델)을 약하게 설정한 점도 영향을 미쳤다"고 해명했다.

이어 "향후 업데이트로 신규 콘텐츠와 강화된 BM을 제공해 매출 반등을 모색하겠다"며 "퍼블리셔와 함께 대규모 마케팅도 논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juju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