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 침공] WHO, 러시아 규탄 결의안 채택…"인도주의 위기 책임"(종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27 02:44  

[우크라 침공] WHO, 러시아 규탄 결의안 채택…"인도주의 위기 책임"(종합)

[우크라 침공] WHO, 러시아 규탄 결의안 채택…"인도주의 위기 책임"(종합)

찬성 88표, 반대 12표로 통과…'침공' 표현 빠진 러시아 측 결의안은 부결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규탄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AFP·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WHO는 최고의결기구인 세계보건총회(WHA) 폐막을 이틀 앞둔 26일(현지시간) 회원국 표결을 거쳐 이러한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찬성 88표, 반대 12표의 결과였다. 53개국은 기권했고, 나머지 30개국은 투표에 참여하지 않았다. 중국은 반대표를 던진 것으로 알려졌다.

WHO 전체 194개 회원국 가운데 투표권을 가진 국가는 183개국이다.

결의안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가장 강력한 용어로 규탄한다며 이 전쟁으로 우크라이나 내 의료시설에 대한 접근이 심각하게 제약받고 있고, 국가 전역에 걸쳐 국민 건강에 미치는 영향도 심대하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어떠한 제약도 없이 안전하고 신속하게 곤경에 처한 이들을 지원하는 것은 물론 필수 의약품·장비가 자유롭게 공급될 수 있도록 보장해달라고 러시아 측에 촉구했다.

또 병자와 부상자는 물론 의료진과 인도주의기구 요원을 국제법에 따라 보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WHO에 따르면 지난 2월 24일 개전 이래 우크라이나 내 의료시설 256곳이 러시아의 공격으로 파괴됐으며 의료진 75명이 사망하고 59명이 부상한 것으로 집계됐다.

결의안에는 실효성 있는 대러시아 제재는 포함되지 않았다. 다만, 우크라이나 전쟁이 지속하는 한 국제무대에서 러시아의 고립은 불가피하다고 명시해 간접적인 압박을 가했다.

이 결의안은 우크리아나 측이 미국·일본·터키 및 헝가리를 제외한 유럽연합(EU)의 지지를 받아 제출한 것이다.

예브헤니아 필리펜코 주제네바 우크라이나 대사는 표결 후 발언에서 러시아의 전면 침공으로 우크라이나 안팎에서 엄청난 보건·인도주의적 위기가 현실화했다며 WHO는 이 위기의 책임이 누구에게 있는지 분명히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반면에 알렉산드르 알리모프 주제네바 러시아 부대사는 "사실에 기반하지 않은 몇몇 조항에 단호히 반대한다"며 "러시아를 고립시키거나 비난하려는 어떠한 시도도 용납할 수 없다"고 반박했다.

한편, 우크라이나의 보건 위기와 관련해 러시아가 제출한 결의안은 이날 표결에서 반대 66표, 찬성 15표로 부결됐다. 이 결의안에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감행한 군사 행동에 대한 어떠한 언급도 없었다고 AFP가 전했다.

luch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