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5월 유럽판매 9.8%↑…시장 역성장에도 호실적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6-16 16:48  

현대차·기아 5월 유럽판매 9.8%↑…시장 역성장에도 호실적

현대차·기아 5월 유럽판매 9.8%↑…시장 역성장에도 호실적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이 해소되지 않고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가 지속되는 가운데도 현대차·기아[000270]가 지난달 유럽 시장에서 좋은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16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차·기아는 올해 5월 유럽에서 총 9만6천556대를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달보다 9.8% 판매량이 늘었다.

현대차[005380]는 4만7천891대로 9.7% 늘었고, 기아는 4만8천665대로 9.8% 증가했다.

5월 유럽 전체 시장 판매량은 94만8천149대로 작년 동기보다 12.5%나 감소하며 역성장을 기록했지만, 현대차·기아는 판매량이 오히려 늘면서 호실적을 거둔 것이다.

점유율도 현대차 5.1%, 기아 5.1%를 합해 10.2%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2.1%포인트(p) 올랐다.

올해 1∼5월을 합한 누적 판매실적은 45만4천563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0% 증가했다. 현대차는 21만2천951대로 13.3% 늘었고, 기아는 24만1천612대로 20.5% 증가했다.

이 기간 유럽 전체 시장의 판매 규모는 453만1천598대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2.9% 줄어들었다.

현대차·기아의 1∼5월 유럽 시장 점유율은 10.0%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5%p 올랐다.



지난달 주요 판매 차종을 보면 현대차는 투싼이 1만866대로 가장 많이 팔렸고 이어 코나(7천102대), i30(5천117대) 등이었다. 기아의 경우 씨드(1만3천456대), 스포티지(1만3천235대), 니로(6천334대) 등이 잘 팔렸다.

코나 일렉트릭, 아이오닉 일렉트릭, 아이오닉 5, 쏘울, 니로, EV6 등 전기차는 1만1천453대가 팔려 작년 동월보다 31%나 급증했다. 전기차의 1∼5월 판매량은 6만6천106대로 작년 동기 대비 50.7%나 더 팔렸다.

특히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가 적용된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와 EV6의 누적 판매량은 5만3천651대로 5만대를 넘어섰다.

아이오닉 5는 지난해 5월부터 누적 3만1천799대가 팔렸고, EV6는 지난해 10월부터 누적 2만1천852대가 판매됐다.

min22@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