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주요 8개 금융그룹 자산 3천222조원…10년새 95% 늘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7-27 06:01  

국내 주요 8개 금융그룹 자산 3천222조원…10년새 95% 늘었다

국내 주요 8개 금융그룹 자산 3천222조원…10년새 95% 늘었다

CEO스코어 분석 결과…해외 자산 234%·해외 순익 186%↑

5대 금융지주, 은행 비중 5.6%p↓·보험 비중 3.1%p↑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기자 = 국내 주요 금융그룹 8곳의 지난해 자산 규모가 3천222조원으로 10년 전보다 95%나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금융그룹의 지난해 해외 자산은 128조원으로 10년 전보다 90조원이나 급증해 글로벌 금융사로 도약을 예고했다.

27일 기업데이터연구소 CEO스코어가 주요 금융그룹 8곳의 재무 현황 등을 분석해보니 이들 그룹의 지난해 자산 규모는 3천221조6천562억원으로 2012년 말보다 95% 증가했다.

국내 주요 금융그룹 8곳은 KB, 신한, 하나, 우리, NH농협, 미래에셋, 메리츠, 한국투자금융이다.

이들 금융그룹의 사업별 자산 비중 증감률은 은행을 제외한 비은행 부문에서 증권·투자의 비중이 12.9%로 2012년 말보다 5.8%포인트(p) 늘었다. 이어 보험 비중이 9.3%로 2.9%포인트, 여신금융이 5.3%로 1.8%포인트 증가했다.

8개 금융그룹의 종속기업 수는 2012년 207개에서 지난해 324개로 56.5% 늘었다.

사업별로는 부동산이 32개로 246.2% 급증했고 증권·투자가 31개, 여신금융이 20개, 정보기술(IT)이 11개, 보험이 10개 순으로 늘었다.

종속기업이란 외부감사법 시행령에서 정한 연결대상 종속회사를 말한다. 최근 사업연도 말 자산총액이 지배회사 자산총액의 10% 이상이거나 750억원 이상일 경우를 뜻한다.



8개 금융그룹의 지난해 순이익은 28조9천583억원으로 10년 전보다 175.3%가 증가했다.

2012년 대비 지난해 순이익 비중은 은행이 21.7%포인트 감소했지만, 증권·투자는 11.9%포인트, 지주는 6.6%포인트, 부동산은 1.3%포인트 늘었다.

이들 금융그룹의 해외 자산은 2012년 38조1천685억원에서 지난해 127조6천974억원으로 234.6% 증가했다. 같은 기간 해외 순이익은 186.2% 늘어난 7천94억원이었다.

진출 국가별 지난해 해외 자산은 미국이 25조9천151억원으로 2012년 말보다 886.8%나 늘었고 중국이 15조9천640억원, 인도네시아가 15조3천36억원, 베트남 13조5천785억원 순이었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캄보디아가 2천945억원으로 8천876% 급증했고 베트남이 2천260억원, 홍콩이 1천65억원이었다.



KB, 신한, 하나, 우리, NH농협 등 5대 금융지주의 경우 2012년에서 지난해까지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에서 일부 성과를 냈다.

5대 금융지주의 자산에서 은행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2년 80.7%에서 지난해 75.1%로 5.6%포인트 줄었다.

대신 비은행 부문이 전체 자산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보험이 8.0%로 3.1%포인트 늘었고 증권·투자는 6.6%로 2.1%포인트, 여신금융은 5.2%로 1.7%포인트 각각 증가했다.

지난해 말 기준으로 2012년보다 증권·투자 관련 자산이 가장 많이 늘어난 곳은 NH농협금융으로 8.8%포인트 증가했다. 보험과 여신금융의 경우 각각 KB금융(8.9%포인트)과 우리금융(4.1%포인트)의 증가 폭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미래에셋과 메리츠금융, 한국투자금융 등 증권계 금융 그룹은 증권·투자나 여신금융 등 사업 영역에서 경쟁력을 강화하며 포트폴리오를 조정했다.

미래에셋은 지난해 증권·투자 비중이 2012년보다 23%포인트 늘었고 메리츠금융은 증권·투자가 10.3%포인트, 한국투자금융은 여신금융과 은행이 각각 5.7%포인트와 2.4%포인트 증가했다.

president21@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