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생환 기다려"…멕시코 광부 10명 매몰 9일째 구조 계속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8-12 00:23  

"기적의 생환 기다려"…멕시코 광부 10명 매몰 9일째 구조 계속

"기적의 생환 기다려"…멕시코 광부 10명 매몰 9일째 구조 계속

침수 갱도에 물 퍼내며 진입 시도…"칠레·중국 광부 기적 재연되길"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고미혜 특파원 = 멕시코 북부 석탄광산 붕괴와 침수로 매몰된 광부 10명을 구조하기 위한 작업이 9일째 계속되고 있다.

11일(현지시간) 라호르나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광부들이 갇혀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북부 코아우일라주 사비나스의 석탄 광산 갱도 인근까지 전날 오후 구조 대원이 진입했다.

다만 갱도에 아직 물이 차 있고 진입을 위한 장애물도 완전히 제거되지 않아 얼마 안 가 다시 지상으로 나와야 했다.

광부들이 갇힌 것은 지난 3일로, 작업 과정에서 갱도가 무너지면서 물이 들어찼다.

작업 중이던 광부 중 5명은 곧바로 탈출했으나, 10명은 침수 갱도에 그대로 갇혔다.

매몰 9일째인 이날까지 광부들의 생사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당국은 군인과 구조대 수백 명을 투입하고 물을 퍼내기 위한 펌프 25대, 수중 드론 등을 동원해 광부들을 찾고 있다.

갱도 수심이 1.4m 아래로까지는 내려가야 구조대원이 안전하게 진입할 수 있는데 아직 그보다 물이 많은 상태라고 라호르나다는 전했다.

현장에 모인 광부의 가족들은 며칠째 애타게 생존과 구조 소식을 기다리고 있다.

시간이 흐를수록 생존 가능성은 낮아지지만, 가족과 당국은 기적 같은 생환을 기대한다.

일간 엘우니베르살은 2010년 매몰 17일 만에 생존을 알리고 69일 만에 극적으로 구조된 칠레 광부 33명과 같은 해 중국 석탄광산의 침수 갱도에 갇혔다 8일 만에 구조된 광부 115명의 사례를 전하며 "멕시코에도 희망을 준다"고 말했다.

도미니카공화국에서도 지난 9일 매몰 광부 2명이 10일 만에 구조된 바 있다.

지난 7일 사고 현장을 방문한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대통령은 "(가족들) 모두가 믿음을 갖고 있다. 구조 외에 다른 가능성을 생각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고 전했다.

mihy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