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 오른 롤드컵 본선…젠지·T1 한숨 돌리고 KT·DK 강적 만나

입력 2023-10-16 09:40  

막 오른 롤드컵 본선…젠지·T1 한숨 돌리고 KT·DK 강적 만나



(서울=연합뉴스) 김주환 기자 = 한국에서 열리는 리그 오브 레전드(LoL) 국제대회 월드 챔피언십(롤드컵)의 본선전인 '스위스 스테이지' 1라운드 대진표가 16일 확정됐다.
한국 리그 LCK를 대표해 출전한 젠지와 T1은 상대적으로 약체인 팀을 첫 상대로 만났지만, 3번·4번 시드로 출전한 KT 롤스터와 디플러스 기아(DK)는 해외 리그 소속 강팀을 만나 쉽지 않은 싸움이 예상된다.
총 16개 팀이 8강전 진출권을 놓고 맞붙는 롤드컵 본선에는 LCK 소속 4개 팀을 비롯해 중국 LPL에서 4팀, 유럽 LEC에서 4팀, 북미 LCS에서 3팀, 베트남 VCS에서 1팀이 참가한다.
작년 LCK 서머 이후 국내 스플릿 3연속 우승을 달성한 젠지의 1라운드 상대는 전날까지 열린 플레이-인 스테이지를 뚫고 본선 진출을 확정한 VCS의 GAM e스포츠다.
LCK 2번 시드 팀이자 롤드컵 최다 우승팀인 T1의 첫 상대로는 LCS의 '팀 리퀴드 혼다'(TL)가 결정됐다.
공교롭게도 TL에는 작년 롤드컵 결승전에서 T1을 상대로 우승한 정글러 '표식' 홍창현이 속해 있어 재대결이 성사됐다.
반면 KT는 1라운드부터 LPL의 강팀 빌리빌리 게이밍(BLG)을 만나게 됐다.
BLG는 올해 국제대회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에서 젠지와 T1의 결승전 도전을 연달아 좌절시킨 바 있다.
BLG는 올해 항저우 아시안게임 대표팀에도 '빈' 천쩌빈, '쉰' 펑리쉰, '엘크' 자오자하오 등 3명이 중국 국가대표로 참가했다.
이밖에 DK도 역대 국제대회에서 한국 팀을 상대로 강세를 보인 LEC의 '맹주' G2 e스포츠를 만나 고전이 예상된다.
롤드컵 스위스 스테이지는 이달 19일부터 29일까지 서울 강서구 KBS 아레나에서 열린다. 승리한 팀은 승리 팀끼리, 한 번 이상 패배한 팀은 같은 전적의 패배 팀끼리 맞붙어 총 3승을 달성한 팀이 다음 달 2일부터 열리는 8강전에 진출한다.

juju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