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계 지각변동 예고? CS 해피엔터와 넥스타엔터 합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1-18 09:13  

가요계 지각변동 예고? CS 해피엔터와 넥스타엔터 합병


[연예팀] CS 해피엔터테인먼트와 넥스타 엔터테인먼트가 전략적으로 합병하며 가요계 지각 변동을 예고한다.
 
17일 CS 해피엔터테인먼트 측은 디셈버, KCM, 지아 등을 배출하고 박상민, 정준하, 이휘재 등의 매니지먼트를 맡았던 CS 해피엔터테인먼트의 전창식 대표와 작곡가 조영수가 프로듀서로 있는 넥스타 엔터테인먼트가 합병해 새로운 법인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2003년 SBS 드라마 '때려' OST 작업에서부터 인연을 맺은 전창식 대표와 작곡가 조영수는 디셈버, KCM, 지아 등의 데뷔 앨범에서부터 전창식 대표가 신인 발굴 및 마케팅, 홍보를 맡고 작곡가 조영수가 작곡을 맡으며 호흡을 맞춰 가요계 흥행 신화를 써온 바 있다.
 
특히 당시로서는 파격적으로 전창식 대표는 스타 작곡가인 조영수에게 신인인 KCM의 데뷔 앨범 타이틀곡 '흑백 사진'을 맡겨 음반 업계의 침체 시기임에도 앨범 판매량 10만장, 온라인 모바일 다운로드 100만 건의 진기록을 세우는 한편, 지아의 첫 데뷔 미니앨범 타이틀곡 조영수 작곡의 '물끄러미'로 앨범 판매 및 디지털 음원 수익 1년 매출 무려 50억원을 달성해 가요계 히트 명콤비로 불렸다.
 
두 회사의 전략적 합병으로 CS 해피 엔터테인먼트 소속 디셈버와 넥스타 엔터테인먼트 소속 김그림, 숙희, 투빅은 한솥밥을 먹게 됐다.
 
CS 해피엔터테인먼트 전창식 대표는 "히트곡을 만들어내는 타고난 감각과 탁월한 음악 실력을 갖춘 작곡가 조영수가 없었다면 당시 신인들이었던 디셈버, KCM, 지아 등은 흥행은 없었을 것이다. CS 해피엔터테인먼트의 신인 발굴 및 마케팅, 홍보와 작곡가 조영수의 양질의 음악 컨텐츠가 협력 관계를 이루었을 때 굉장한 시너지가 발생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넥스타 엔터테인먼트의 프로듀서 조영수 또한 "CS 해피엔터테인먼트의 전창식 대표님은 실력파 신인 발굴 및 트레이닝 등은 물론 마케팅, 홍보 역시 탁월한 능력을 갖고 계셔서 높은 신뢰를 갖고 있다. 지금까지의 흥행처럼 앞으로도 더 많은 흥행 신화를 이뤄나갈 것이라 기대가 높다. 오는 3월 투빅의 앨범을 시작으로 현재 5~6인조의 여자 아이돌을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CS 해피 엔터테인먼트와 넥스타 엔터테인먼트의 합병은 가요계 또 하나의 대형 메이저 회사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사진제공: CS 해피엔터테인먼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학교2013 박흥수 현수막 “시험 잘by시끼야” 깨알 같은 패러디
▶ 이보영 데뷔 전, 비슷하면서도 다른 느낌 ‘눈길’ 
▶ 로이킴 고민 토로, 울상도 귀엽네 “어떻게 다가가야 할까요?”
▶ 유하나 ‘강심장’태도 논란 해명 “그 누구보다 가슴 아파했는데…”
▶ [포토] 지드래곤, 이하이 모시고(?) 젠틀한 입장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