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유머] 어려운 기말시험 - Difficult final

입력 2013-01-23 16:57   수정 2013-01-24 06:15

On the day of their final examination at the college the students heard that the campus bookstore had changed its policy and would buy back their business-management textbooks. Before class, some of the students dashed over to the store and sold their books.

The students were seated and waiting for the test when their professor announced that, considering the difficulty of the final, it would be an open-book exam.

대학 기말시험이 있는 날 학생들은 학교 서점의 방침이 바뀌어 경영학 교재를 도로 사들인다는 소식을 들었다. 수업이 시작되기 전 몇몇 학생은 서점으로 급히 가 그들의 책을 팔아버렸다.

학생들이 자리에 앉아 시험이 시작되기를 기다리는데 교수가 알리는 것이었다 - 어려운 시험이라는 점을 고려해서 책을 참고하며 시험 보는 것을 허용하기로 했다는 것이다.

*business-management textbook:경영학 교본 *open-book exam:참고서적 참조를 허용하는 시험

▶ 소유진 남편, 연대 나왔는데 17억 빚 떠안고…

▶ '개콘' 김대희, 족발집 '몰빵' 한달 챙기는 돈이

▶ 박신양이 자랑한 '7천만원대' 신혼집 보니

▶ 20대男 "부킹女와 모텔 갔지만…" 대반전

▶ 완벽 미모女 "남편이 시도 때도 없이…"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국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