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 료헤이 ‘명량’ 합류, 투항한 왜군 장수 열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1-24 08:44  

오타니 료헤이 ‘명량’ 합류, 투항한 왜군 장수 열연


[이정현 기자] 배우 오타니 료헤이가 영화 ‘명량-회오리바다’를 통해 스크린에 복귀한다.

영화 ‘명량-회오리바다’는 1597년 일어난 명량대첩을 이끈 충무로 이순신 장군의 활약상을 담은 영화. 영화 ‘최종병기 활’의 김한민이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최민식, 류승룡, 조진웅 등 충무로 최고의 연기파 배우들이 합류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 

료헤이는 ‘명량-회오리 바다’에서 실존 인물인 일본인 장수 준사 역을 맡았다. 준사는 왜군으로 명량해전에 참전하지만 조선군에 투항해 이순신의 절대적인 신임을 받는 인물이다. 료헤이는 지난 2011년 ‘최종병기 활’ 이어 다시 한번 김한민 감독과 호흡을 맞추며 강렬한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타니 료헤이는 모델 출신의 일본 배우로 던킨도너츠 CF를 통해 국내에 얼굴을 알린 후 그동안 드라마 ‘소울메이트’, ‘도쿄 여우비’, ‘집으로 가는 길’ 등에 출연했다. 또 영화 ‘최종병기 활’을 통해 스크린에 진출한 이 후 지난해 드라마 ‘히어로’ ‘추적자’ 등에 출연하며 차근 차근 경력을 쌓아오고 있다.

오타니 료헤이는 6개월동안 이어질 영화 ‘명량 회오리바다’의 대장정을 위해 지난 한 달 동안 무술연습과 승마연습에 매진했다. 또 촬영을 앞두고 머리를 삭발하고, 극 중 등장인물 다수가 일본인으로 설정됨에 따라 직접 배우들의 일본어 강사로 나서는 등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

영화 ‘명량-회오리바다’는 1월 중순 크랭크인하며 내년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제공: 이야기엔터테인먼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걸스데이 민아 민낯 vs 화장 후, 아이라인의 중요성 ‘실감’
▶ 현아 홍대 포착 ‘런닝맨’촬영중 편한 복장 불구 완벽 ‘각선미’
▶ 혜리 반전 사진, 민아 “난 네가 왜 이렇게 웃기지”
▶ 선예 결혼 축하파티, 예비신부의 행복한 모습 ‘훈훈’
▶ [포토] 스피카 양지원, 이기적 각선미 (쇼!음악중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