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애, 탈북자 인권 다큐 '천국' 목소리 재능기부 참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2-04 05:53  

김영애, 탈북자 인권 다큐 '천국' 목소리 재능기부 참여


[권혁기 기자] 배우 김영애가 탈북자 인권 다큐멘터리 '천국의 국경을 넘다3'(이하 천국)에 목소리 재능기부에 나섰다.

김영애가 재능기부에 나선 '천국'은 지난 2007년부터 제작을 시작, 탈북자들의 인권 문제를 집중적으로 다룬 다큐멘터리다. '천국' 시리즈로 국내뿐 아니라 BBC(영국), NHK(일본), CANAL+(프랑스), ZDF(독일), PBS(미국) 등 해외에서도 방송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김영애가 목소리를 기부한 '천국' 시리즈 '머나먼 여행'은 중국에서 태어난 탈북자의 아이인 여섯 살 미향이가 중국과 북한의 국경을 탈출해 두 차례의 밀입국, 엄마와의 이별을 두 번이나 거치면서 마침내 스위스에 정착하기까지 약 2년 동안의 긴 여행이 담겼다.

이 작품은 최근 미국 의회에서 '탈북고아입양법'이 통과되면서 세계적으로 관심을 받고 있는 탈북 2세 및 북한 고아에 관한 다큐멘터리로 작품에 등장하는 미향이는 중국에서 태어난 탈북 2세가 중국을 탈출한 이후 유럽으로 입양된 첫 번째 케이스다. 세계 유수의 영화제 출품을 거쳐 해외 주요 방송국에서도 편성될 예정이다.

목소리 재능기부에 참여한 김영애는 "탈북자뿐 아니라 세상의 모든 소외된 사람들에게 사랑을 나누는 일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며 "내레이션을 하면서 많은 눈물을 흘렸던 이 작품이 시청자들에게도 사랑 받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천국' 시리즈는 몬테카를로 TV페스티벌 최우수상, 세계방송협회 최우수 다큐멘터리상을 받았고 미국 에미상에 두 차례 노미네이트 됐으며 체코 원월드 국제 인권영화제, 미국 샌프란시스코 국제 아시아영화제, 프랑스 브졸 국제 아시아영화제에도 초청된 바 있다.

또한 '천국' 시리즈 재능기부에는 김영애뿐 아니라 하정우 전도연 지진희 다니엘헤니 등 국내 스타들과 존 조, 문블러드 굿 등 헐리우드 스타들까지 참여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인권 다큐멘터리 '천국의 국경을 넘다3'은 2월4일부터 8일까지 매일 오후 7시 TV조선을 통해 방송 되며 김영애의 목소리가 담긴 '머나먼 여행' 편은 오는 5일 전파를 탄다. (사진 제공: 판타지오)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FA 송중기 전속계약 체결 '매니저 따라 갑니다’
▶ 미친존재감 서신애 '돈의화신'서 식신 빙의 '눈길’
▶ 김슬기 무한도전 인증샷, 지금은 유체이탈중? “냐하하하”
▶ 김재중 ‘마인’ 뮤비, 中 인웨타이 차트 한국부문 2주 연속 1위
▶ 신동엽 빚 얼마길래 "출연료로 빚 갚고 있다" 고백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