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강예빈 콤비, '눈썰미' 시청률 견인役 '톡톡'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2-21 13:20  

노홍철 강예빈 콤비, '눈썰미' 시청률 견인役 '톡톡'


[권혁기 기자] 방송인 노홍철과 강예빈 콤비가 케이블 방송 tvN '가짜를 찾아라 눈썰미'(이하 눈썰미) 시청률 견인 역할을 톡톡히 했다.

2월20일 밤 12시 방송된 '눈썰미'는 첫 방송부터 찰떡궁합 노홍철 정형돈 2MC의 속고 속이는 포복절도 대승부로 시선을 끌었다.

'눈썰미'는 눈으로 보고도 믿기 어려운 동영상을 본 후 진짜인지 허구인지 진실을 파헤치는 검증쇼다. 자신의 동영상이 진짜라고 설득하는 과정에서 펼쳐지는 정형돈 팀(데프콘, 달샤벳 수빈)과 노홍철 팀(박준규, 강예빈)의 치열한 두뇌 대결과 최종적으로 진짜와 가짜가 밝혀질 때의 놀라운 반전, 오랜 친분을 과시하는 2MC의 딱딱 들어맞는 찰떡 호흡이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했다.

'눈썰미' 첫 회에서는 1점 문제인 '한가인 사촌 동생의 폭로 VS 강북 멋쟁이 스님' '장난이 부른 비극 VS 어리바리 킬러'와 2점 문제인 '귀신 몰카' 영상을 놓고 양팀이 진위를 가리는 대결을 벌였다. 정형돈팀은 1점 문제 전부를, 노홍철팀은 2점 문제를 각각 맞히며 2대 2의 스코어를 기록,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졌다. 최종 승리는 연장전 문제인 '곰 영상의 진실'의 정답을 맞힌 노홍철 팀이 차지했다. 패배한 정형돈 팀은 시청자가 제시한 젓가락 없이 자장면 먹기 벌칙을 수행했다.

특히 대결 과정에서는 2MC의 활약과 3대 3의 팀워크가 돋보였다. 정형돈과 노홍철은 각 팀의 수장답게 상대팀을 교란시키는 탁월한 심리전과 두뇌 게임을 펼치며 눈길을 끌었다. 또 예능형 힙합 승부사 데프콘과 귀요미 꽃중년 승부사 박준규, 대담형 장신돌 승부사 수빈과 원초적 육감 승부사 강예빈의 입담과 기발한 생각들이 드러나며 흥미를 더했다.

시청자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이날 '눈썰미'는 최고시청률 1.3%(케이블 가입 가구 기준, 닐슨코리아)를 기록했으며 프로그램의 주 타깃인 남녀 2049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20대 여자에서는 2.1%까지 치솟으며 여성 시청층의 각별한 관심을 확인할 수 있게 했다.

특히 노홍철은 강예빈에게 "멀쩡한 방송을 19금 방송으로 만들지 마라"라고 경고했다. 노홍철의 경고는 강예빈이 자꾸 허리를 살짝 숙여 섹시한 몸매를 과시했기 때문.

뿐만 아니라 노홍철은 강예빈의 광팬을 위장한 한 남성이 스튜디오로 난입하자 온 몸으로 막고 나서 눈길을 끌었다.

한편 '눈썰미'는 오는 2월27일부터 편성 시간을 옮겨 매주 수요일 밤 12시3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CJ E&M)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황정음 특수분장 고충 “너무 힘들어 울었다”

▶ 미국서 뺨 맞은 ‘라스트 스탠드’, 한국서 한풀이?
▶ 박신혜 열애설 해명 “정용화와 잘 어울려서 그런지…”
▶ 샤이니 안무고충 "연습시간 역대 최장..온몸이 상처투성"
▶ [포토] 포미닛 '첩보영화 속 한 장면처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