亞 증시, 미국發 훈풍vs유럽 우려…日, 0.78%↓

입력 2013-02-27 11:32  

아시아 주요 증시가 미국발(發) 훈풍에 힘입어 소폭 상승하고 있다. 하지만 일본 증시는 이탈리아 정국 불안에 대한 우려로 하락하고 있다.

27일 도쿄 주식시장에서 닛케이 평균 주가지수는 전날보다 88.36포인트(0.78%) 내린 1만1310.45로 오전 장을 마감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이탈리아 총선 여파로 유로존 위기가 재부각하면서 증시에 무거운 짐이 되고 있다"며 "다만 미국 주택시장이 개선되고 있다는 기대감이 지수의 하락폭을 제한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지난 26일(현지시간) 미국 상무부는 지난달 판매된 신축주택이 총 43만7000채로 전월보다 15.6%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인 38만1000채를 웃도는 수준이다.

종목별로 보면 전기전자주(株)와 자동차주가 증시 하락을 견인하고 있다. 전기전자주인 캐논과 NEC는 각각 2.56%, 2.17% 하락 중이다. 자동차주인 혼다자동차는 1.76% 내림세를 나타내고 있고 닛산자동차도 1.53% 밀리고 있다.

중화권 증시는 오름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날 오전 11시30분 현재 중국 상하이 종합지수는 10.28포인트(0.45%) 오른 2303.62를 기록하고 있고, 홍콩 항셍지수는 106.59포인트(0.47%) 상승한 2만2626.28을 나타내고 있다. 대만 가권지수도 11.55포인트(0.15%) 오른 7892.45를 기록 중이다.

한국 코스피지수는 전일보다 3.65포인트(0.18%) 상승한 2003.66을 나타내는 중이다.

한경닷컴 최유리 기자 nowhere@hankyung.com



▶ 女비서 "사장님 몸종 노릇에…" 눈물 고백

▶ 싸이, 대통령 취임식 '돌출발언' 깜짝

▶ 정가은, 출장마사지男 집으로 불러서는…파문

▶ 은지원 이 정도였어? 朴 취임식때…

▶ 女고생 학교 앞 모텔에 들어가 하는 말이…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