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최초 여성 중앙은행장…푸틴 측근 나비올리나 지명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3-13 17:31   수정 2013-03-14 08:39

러시아 최초 여성 중앙은행장…푸틴 측근 나비올리나 지명

엘비라 나비올리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수석 경제보좌관(49·사진)이 차기 러시아 중앙은행 총재로 지명됐다. 의회의 승인을 거치면 나비올리나는 러시아 최초이자 주요 8개국(G8) 가운데 처음으로 여성 중앙은행장이 된다.

블룸버그통신은 푸틴이 오는 6월23일 퇴임하는 세르게이 이그나톄프 중앙은행 총재 후임으로 최측근인 나비올리나를 지명했다고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나비올리나는 모스크바국립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1990년대 초 경제개발부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2007년부터 지난해까지 경제개발부 장관으로 일하면서 러시아의 숙원 사업이었던 세계무역기구(WTO) 가입에 기여했다. 작년 5월 푸틴이 다시 정권을 잡으면서 그의 경제 참모 역할을 수행해 왔다. 푸틴의 절대적인 신뢰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푸틴의 최측근이 중앙은행장에 발탁돼 중앙은행의 통화정책이 정부 정책에 휘둘릴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푸틴은 경제성장률이 2011년 4.3%에서 지난해 3.4%로 떨어지자 중앙은행에 금융완화를 요구했지만 인플레이션을 우려한 이그나톄프는 이를 거부했다.

강영연 기자 yykang@hankyung.com



▶ "이효리 제주도에 신혼집 마련" 알아보니

▶ 女대생, 男선배 앞에서 '애교'떨다 그만

▶ 개그우먼 배연정, '국밥' 팔아 하루 버는 돈이

▶ 이경규 딸, 라면 CF서 '폭풍 미모` 뽐내더니

▶ "야동 못 끊는 남편 어쩌죠" 女교수 대답이…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국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