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쉽게 배우는 TESAT 경제] 하워드 스트링어 소니 이사회 의장 6월 퇴진

입력 2013-03-17 16:42  

톡톡 경제 English


Howard Stringer, who fought to struggling Sony Corp. as the Japanese electronics and entertainment company’s first foreign president, is retiring as chairman in June.

He announced his departure in New York in a speech at the Japan Society on Friday, which was confirmed by Tokyo-based Sony on Sunday. His retirement will come at an annual general shareholders’ meeting in June.

Stringer, a Welsh-born American and 15-year employee at Sony, became president in 2005, when the once glorious maker behind the Walkman portable player was first starting to get slammed by the flashier Apple Inc. and the nimbler Samsung Electronics Co. Before joining Sony in 1997, Stringer had a 30-year career as a journalist, producer at CBS Inc.

Stringer said he was ready to retire after handing over the helm last year to Kazuo Hirai. Stringer groomed Hirai, longtime head of Sony’s video-game unit, who led its success in the U.S, to be his successor.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니를 위해 일했던 하워드 스트링어 소니 이사회 의장이 오는 6월 의장직에서 물러난다. 그는 최초의 외국인 일본 전자·엔터테인먼트 기업의 최고경영자(CEO)였다.

그는 금요일(8일) 뉴욕에서 열린 미·일 교류단체 ‘재팬 소사이어티’ 강연에서 퇴진 의사를 밝혔다. 이는 도쿄의 소니 본사에서도 확인됐다. 그는 6월 소니 주주총회를 통해 공식적으로 물러난다.

스트링어는 웨일스 출신의 미국인으로 15년 동안 소니에서 일했다. 그는 휴대용 음악 재생기 워크맨으로 유명했던 소니가 더욱 혁신적인 애플과 더 신속했던 삼성에게 밀리기 시작한 2005년에 소니의 수장이 됐다. 1997년 소니로 옮기기 전에 미국 방송사 CBS에서 30년 동안 기자, 프로듀서로 일했다.

스트링어는 지난해 회사를 히라이 가즈오 현 소니 CEO에게 넘긴 이후 은퇴할 준비가 됐다고 말했다. 스트링어는 미국 시장에서 소니 비디오 게임 부문의 성공을 이끈 히라이 전 소니 게임 부문 대표를 후계자로 키웠다.  AP통신 일부 발췌

번역 : 파고다 다이렉트 잉글리시 강남센터 션 조 강사

▶급등주 자동 검색기 등장...열광하는 개미들
▶[한경 스타워즈] 대회 한 달만에 전체 수익 1억원 돌파! 비결은?


▶ "이효리 제주도에 신혼집 마련" 알아보니

▶ 이경규 '꼬꼬면' 눈물 흘린 이유가…

▶ 성폭행 아니라던 박시후, A양 얼굴 맞대고

▶ "야동 못 끊는 남편 어쩌죠" 女교수 대답이…

▶ 이경규 딸, 라면 CF서 '폭풍 미모` 뽐내더니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국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
    핀(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