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도 때도 없이 땀이 줄줄 ‘다한증’, 탈출 법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5-20 07:40  

시도 때도 없이 땀이 줄줄 ‘다한증’, 탈출 법은?


[라이프팀] ‘땀 흘린 밭에 풍년 든다’는 속담이 있다. 땀을 흘리고 애써서 일해야 풍년이 든다는 뜻이다. 이렇듯 일반적으로 땀은 결실을 보기 위한 필연적인 과정을 비유할 때 흔히 쓰인다. 그러나 실제 우리 몸에서 나는 땀의 종류는 다양하다.

운동을 하면서 나는 땀, 사우나에서 흘리는 땀, 긴장해서 나는 땀 등 상황에 따라 각각 다른 성질의 땀을 흘리게 된다. 요즘처럼 날씨가 더워지면서 흘리는 땀은 체온조절의 중요한 역할을 한다. 하지만 때와 장소를 불문하고 쏟아지는 땀 때문에 괴로운 사람들이 있다.

손과 발, 겨드랑이 등이 흠뻑 젖을 만큼 땀이 많은 다한증 환자들이다. ‘다한증(多汗症)’은 신체의 땀 분비를 조절하는 자율교감신경계의 이상으로 겨드랑이나 손바닥, 발바닥 등에서 필요한 이상으로 과도하게 땀을 흘리는 질환이다.

운동을 하지 않은 상황에서 5분 동안 겨드랑이에서 100㎎ 이상의 땀이 배출되면 다한증으로 볼 수 있다. 체온이 오르지 않아도 긴장이나 흥분 상태에서 땀이 지나치게 많이 나게 되며 정서적인 변화가 미치는 영향도 크다.

다한증 환자들은 손에서 땀이 많이 나 글씨를 쓸 때 종이가 찢어지기도 하고 컴퓨터 키보드에 땀이 흘러드는 등 일상생활에 곤란을 겪는 경우가 부지기수다. 악수를 할 때 상대방이 느낄 불쾌감을 걱정해야 할 정도로 민망하고 난처한 상황에 놓이기도 한다.

특히 겨드랑이 다한증의 경우에는 일명 ‘암내’로 불리는 액취증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다. 다한증은 평소 청결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대인관계에서의 불편을 줄일 수 있다.

우선 땀을 흘리고 난 뒤에는 바로 항균 비누를 사용해 샤워하고, 샤워를 마친 후에는 물기를 완전히 제거하고 파우더를 발라주면 보송보송한 상태를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다. 외출할 때 스프레이 타입의 데오도란트를 사용하고 제모를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몸에 털이 많으면 세균 번식이 쉬워 좋지 않은 냄새를 유발하는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렇듯 다한증은 일상생활 속 수칙으로 다소 완화시킬 수 있다. 그러나 이러한 방법들은 땀이 나는 원인을 제거하는 원천적인 치료는 될 수 없다.

다한증, 간단하고 효과적인 치료법 ‘보톡스’

다한증 치료의 기본은 땀의 분비를 막는 것이다. 가장 보편적인 방법은 ‘교감신경 절제술’로 얼굴, 겨드랑이, 손에 발생하는 다한증 치료에 많이 활용되며 효과는 영구적이다.

그러나 이는 신경기능차단으로 인해 땀이 전혀 나지 않거나 수술 부위 외, 다른 곳에서 땀이 나는 ‘보상성 다한증’이 생기는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어 수술을 결심하는데 신중을 기해야 한다. 게다가 한 번 차단한 교감신경은 회복시킬 수 없다는 단점이 있다.

수술을 하지 않고 바르거나 먹는 약을 사용할 수도 있다. 하지만 바르는 약은 효과가 일시적이며 장기적으로 사용할 경우 피부자극이 심해 민감한 사람은 사용하기 어렵다.

또한 먹는 약으로는 ‘항아세틸콜린 제제’가 있지만 심박수 증가나 미각능력상실, 입안이 마르는 구갈증 혹은 변비가 심해지는 등 심각한 부작용이 나타나 현재는 권장하지 않는다.

때문에 최근에는 부작용이 거의 없고 흉터가 남지 않아 일상생활에도 지장을 주지 않는 ‘보톡스’를 이용한 다한증 치료가 각광받고 있다. 이 시술은 땀이 많이 나는 부위에 보톡스를 주입해서 땀샘에 분포된 신경 전달물질의 분비를 억제, 땀 분비를 차단하는 것이다.

임이석신사테마피부과 임이석 원장은 “보톡스는 주로 표정 근육에 주사해 주름을 개선시키는 것으로 많이 알려져 있지만 땀 분비를 억제하는 작용도 뛰어나다. 기타 다한증 치료법과 비교해 시술방법이 간단하고 부작용도 없지만 치료 효과는 놀라울 정도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보톡스 치료로 다한증 환자의 땀 분비량의 85%가 줄었다는 보고가 발표되기도 했다. 시술시간은 10~15분이며 1~2주가 지나면 땀이 줄어든 것을 확인할 수 있고 효과는 약 6개월 정도 지속, 주로 겨드랑이, 손바닥의 다한증 치료에 많이 사용된다.

1회의 주사로 약 6개월간 효과가 지속되기 때문에 간편하면서도 효과적이다. 때문에 다한증이 심해지는 여름을 앞두고 시술하면 여름 한철 부작용 없이 효과를 볼 수 있어 이맘때쯤부터 시술을 받으려는 환자들이 많다. (사진출처: 영화 ‘러스트 앤 본’ 스틸컷)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life@wstarnews.com

▶ 2013년 나에게 맞는 중고차 판매 방법은?
삼성전자 ‘아티브 스마트 PC’ LTE 모델 출시
▶ 결혼 늦추는 이유, 사랑만 있으면 먹고 살 수 없어?
▶ 직장에서 화내는 이유 1위, 스트레스 부르는 ‘이것’

▶ 2030 시티족 생활가전 트렌드 “스마트한 것이 필요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