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등락 끝 강보합 마감…기관·외국인 '사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5-27 15:17  

코스피, 등락 끝 강보합 마감…기관·외국인 '사자'

코스피지수가 등락 끝에 1980 선 턱밑에서 강보합 마감했다.

27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6.52포인트(0.33%) 오른 1979.97로 장을 마쳤다.

지난주 뉴욕증시는 양적완화 조기 축소 우려와 일본 증시 폭락으로 5주 만에 약세를 보였다. 벤 버냉키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은 지난 주중 양적완화 축소 가능성을 시사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코스피는 보합권에서 등락을 반복했다. 기관과 외국인이 오후 들어 순매수 규모를 확대한 덕에 상승폭을 늘리며 1984 선까지 회복했다가 장 막판 차익 실현 매물에 1980선 아래로 다시 밀렸다.

외국인은 400억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기관은 1060억 원 매수 우위를 기록했다. 개인은 1331억 원 매도에 나섰다.

프로그램은 비차익거래를 중심으로 매물이 나와 443억 원 매수 우위를 기록했다. 차익 거래는 696억700만 원 매수 우위였다. 총 1199억 원 순매수였다.

업종별로는 상승이 우세했다.기계 건설업 운수장비 음식료업 섬유의? 등이 1% 넘게 올랐다. 반면 통신업 종이목재 전기가스업은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은 혼조를 보였다. 삼성전자는장중 상승폭을 다 반납,020% 상승에 그쳤다. 현대차 현대모비스기아차 등 자동차 3인방도 모두 1% 넘게 올랐다. 반면 포스코 한국전력 SK텔레콤 등은 약세를면치 못했다.

코스닥지수는 570선 상승세를 유지했다. 이날 코스닥은 전 거래일 대비 3.50포인트(0.61%) 오른 577.56으로 장을 마쳤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50억 원, 59억 원 순매수했다. 개인은 174억원 '팔자' 우위였다.


한경닷컴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속보] 급등주 자동 검색기 '정식 버전' 드디어 배포 시작
▶[한경 스타워즈] 대회 전체 수익 2억원에 달해.. 비결은?




"MB정부 사기극 밝혀졌다" 교수들 폭탄 발언

女고생 "3개월간 성노예였다" 선배가 강제로…

"돈 있으면 다 돼" 청담女, 이런 짓까지…경악

정경미-윤형빈 결혼 2달 만에 '이럴 줄은'

공무원男女 수십명, 한 호텔에서 집단으로…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