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스캔들’ 시청률, 동시간대 1위 ‘조재현-박상민 악연 시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6-30 10:23  

첫방 ‘스캔들’ 시청률, 동시간대 1위 ‘조재현-박상민 악연 시작’


[김보희 기자] MBC 새 주말드라마 ‘스캔들: 매우 충격적이고 부도덕한 사건’(이하 스캔들)이 두 자릿수 시청률로 순조롭게 출발을 알렸다.

6월30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9일 방송된 ‘스캔들’은 전국기준 16.4%를 기록했다. 이는 ‘백년의 유산’ 첫 방송이 기록한 13.8% 보다 2.6% 높은 수치다. 이에 앞으로 ‘스캔들’이 ‘백년의 유산’ 못지않은 인기를 누릴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동시간대 첫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결혼의 여신’은 9.1%를 기록했으며, KBS2 ‘추적 60분’은 4.2%의 시청률로 뒤를 이었다.

한편 이날 첫 방송에서는 하은중(김재원)이 자신의 아버지 하명근(조재현)에게 총을 겨눠 궁금증을 자극한 가운데 사건의 배경이 된 1988년 이야기가 그려졌다.

장태하(박상민)는 붕괴 위험이 있는 건물을 그대로 방치시켰고, 결국 붕괴에 이르렀다. 올림픽을 앞두고 고심하던 장태하는 폭탄 테러를 위장해 붕괴 건물을 먼저 폭파시켰다. 하지만 그 건물에는 하명근의 유치원생 아들이 아빠를 기다리고 있어 비극적인 운명을 예고했다. (사진출처: MBC ‘스캔들’ 방송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정석원 심경 고백 “위로해주셔서 감사하지만…”
▶ [w위클리] “6월에만 13명”…연예계 안전불감증 ‘심각’
▶ ‘화성인’ 시스터보이 논란, 주인공 ‘조작’ vs 제작진 ‘정직’ 오락가락 
▶ [인터뷰] ‘감시자들’ 정우성, 생애 첫 악역 “딱 제임스만큼만 연기” ①
▶ [포토] 팝핍현준, 클래스가 다른 댄스퍼포먼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