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수백억원 '박인비 효과'…로고 새겨진 우산 들고 홀과 홀사이 누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7-01 17:04   수정 2013-07-02 03:49

KB금융, 수백억원 '박인비 효과'…로고 새겨진 우산 들고 홀과 홀사이 누벼

박인비의 US여자오픈 우승에 메인 후원사인 KB금융지주도 엄청난 광고 효과를 누리게 됐다. 국내외 주요 방송과 신문, 온라인 기사뿐만 아니라 유튜브 노출 효과까지 고려하면 수백억원의 광고 효과를 거두고 있다는 평가다.

박인비는 이번 대회에서 후원사를 배려하는 행동으로 KB지주의 광고 효과를 극대화했다. US여자오픈이 열린 미국 뉴욕주 사우샘프턴의 서보낵CC에선 경기 내내 강풍이 불어 선수들이 애를 먹었다. 박인비는 그 와중에 햇빛을 가리기 위해 KB지주 로고가 큼지막하게 새겨진 골프 우산을 펼쳐들고 홀과 홀 사이를 이동했다. 바람이 불어 우산을 펼치기 힘들었는데도 후원사의 광고 효과를 높이기 위해 나름대로 최선을 다했다. KB지주 관계자는 “박인비 선수가 부탁하지 않은 행동을 해 경기를 지켜보는 내내 기분이 좋았다”고 말했다.

KB지주의 계열사인 국민은행은 이번 우승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금리를 얹어주는 ‘박인비 US여자오픈 우승 기념 특판 예·적금’ 상품도 준비 중이다. 1~2주 안에 상품을 설계해 금융당국의 인가를 받는다는 방침이다.

KB지주는 박인비의 우승 효과가 2011년 US오픈 우승자인 유소연 선수를 웃도는 것으로 보고 있다. 3개 메이저대회를 연속 제패했기 때문이다. 당시 한화그룹의 대한생명경제연구소는 유소연의 우승에 따라 후원사 및 국가적으로 얻을 수 있는 경제효과를 2000억원으로 측정했다.

KB지주의 박인비에 대한 후원 시점은 다소 늦은 감이 있었다. 지난해 말 후원이 추진됐지만 내부 결정이 지연되면서 박인비가 올해 LPGA에서 3승을 거둔 뒤인 지난 5월 초에야 계약을 맺었기 때문이다.

당시 박인비는 일본의 골프 용품사인 던롭스포츠의 후원만 받고 있는 상태였다. 시기적으로 늦었음에도 불구하고 KB지주는 약 10억원의 돈으로 박인비 선수를 후원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KB지주와 박인비의 계약 기간은 2017년 5월까지다.

박신영 기자 nyusos@hankyung.com




▶[화제] 급등주 자동 검색기 '정식 버전' 드디어 배포 시작
▶[공지] 2013 제 3회 대한민국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평가 대상!!
▶[한경 스타워즈] 대회 전체 수익 2억원에 달해.. 비결은?




'자살시도' 손호영, 요즘 뭐하나 봤더니…

불꺼진 시청사 주차장서 男女 알몸으로…후끈

男동생, 친누나와 한 침대서 잠자리 갖더니…

女승무원 남편, 내연女와 "셋이 살자"며…경악

'안마女' 따라 원룸 가보니, 옷 벗긴 후…충격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