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일 성준 언급, 인기 많은 아들 “과도한 관심은 자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7-12 01:14  

성동일 성준 언급, 인기 많은 아들 “과도한 관심은 자제”


[김보희 기자] 배우 성동일이 아들 성준에 대한 지나친 관심 자제를 부탁했다.

7월10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영화 ’미스터고‘의 주연 성동일 서교와 김용화 감독이 출연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리포터는 성동일보다 인기 많은 아들 준이를 언급했다. 성동일은 환하게 웃으며 “요즘 걔 때문에 근근이 먹고 산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인기를 실감하느냐는 질문에는 “실감하고 고맙다. 그런데 어느 적정선까지만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 뒷목을 잡아당기는 과도한 관심 말고 예쁘게 지켜봐 달라”고 부탁했다.

성동일 성준 언급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성동일 성준 언급 진짜 아빠의 모습이네요” “성준 정말 사랑스러워” “성동일 성준 언급 보니 정말 준이를 사랑하는 마음이 담겨있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8일 진행된 ‘미스터 고’ 미디어데이에서 성동일은 “아들 준이와 길을 걸어가는데 어떤 분이 준이의 뒷 멱살을 잡고 끄시더라. 갑작스런 상황에 준이는 무척 당황했고, 나 또한 너무나 화가 났다. 당시 그 분은 준이가 예뻐서 그런 것이라고 하시지만 아이들에게는 상처가 될 수 있다”고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사진출처: SBS ‘한밤의 TV연예’ 방송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한혜진 기성용 언급 “뭇매 맞을 땐 충분히 맞아야“
▶ 코어 측 “티아라 아름 탈퇴, 빈자리 다니가 채운다”
▶ ‘못난이 주의보’ 사과 “주조정실 실수…다시보기 무료”
▶ [인터뷰] 첫사랑 아이콘 수지 “팜므파탈 연기 도전하고파”
▶ [포토] '전역' 비, 군복에도 살아 있는 '완벽비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