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라면 점유율 회복중…3분기 실적 개선 전망"-신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16 08:04  

"농심, 라면 점유율 회복중…3분기 실적 개선 전망"-신한

신한금융투자는 16일 농심에 대해 라면 점유율 회복과 스낵 매출 증가로 3분기 실적은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목표주가는 32만원을 유지했다.

조현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2분기 실적은 예상대로 부진했다"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5.1% 감소한 4451억원, 영업이익은 11.4% 줄어든 129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농심의 실적 부진은 지난해 2분기 562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삼다수'의 매출이 소멸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경쟁사의 공격적인 판촉으로 라면 점유율도 하락했다.

3분기 실적은 2분기보다 개선될 것으로 예상했다.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1% 감소한 4853억원, 영업이익은 0.8% 줄어든 302억원으로 내다봤다.

조 연구원은 "라면 점유율의 점진적 회복 및 신제품 효과로 인한 스낵 매출 증가로 3분기 실적은 개선될 것"이라며 "올해 라면 매출액은 전년 대비 5.3% 증가, 점유율은 64.1%에서 66.0%까지 상승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그는 가격 인상 여부에 주목했다.

조 연구원은 "백산수 매출액이 단기간에 삼다수 매출을 따라잡기 힘들고 국내 라면과 스낵 시장이 성숙기이기 때문에 수익성 개선을 위해 가격 인상이 필수적"이라며 "소송이 마무리되는 10월쯤 가격 인상 협상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라면 가격 인상은 2011년 4분기 이후 한 번도 않았고 원재료비 부담이 가중되고 있어 내년 초에는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강지연 기자 alice@hankyung.com




女직원 반라 사진으로 면접? 무슨 직업이길래

산부인과 男 의사, 임신 20주 女에게…경악

20대 女, 비키니 차림으로 해변에서…'날벼락'

밤마다 같이 자고 스킨십 즐기던 남매 결국…

차승원 아들 '성폭행' 고소女, 알고보니…충격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