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예산안] 박근혜 정부 첫 예산 357조7천억 확정…경제활력 '초점'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9-26 09:59   수정 2013-09-26 10:08

[2014 예산안] 박근혜 정부 첫 예산 357조7천억 확정…경제활력 '초점'

2014년도 박근혜 정부의 첫 지출 예산안이 357조7000억원으로 편성됐다.

내년 예산안을 분야별로 보면 ▲보건·복지·고용 105조9000억원(올해 대비 8.7% 증가) ▲교육 50조8000억원(2.1%) ▲문화·체육·관광 5조3000억원(5.7%) ▲R&D 17조5000억원(4%) ▲국방 35조8000억원(4.2%) ▲ 공공질서·안전 15조7000억원(4.6%) 등이다.

정부는 26일 오전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고 2014년도 예산안과 2013~2017년 국가재정운용계획을 확정해 내달 2일까지 국회에 제출키로 했다. 박 대통령의 공약에 맞춰 보건·복지·고용분야 예산을 105조9000억원으로 가장 많이 늘렸지만 전체적인 초점은 '경기활력과 성장'에 맞췄다.

당초 대폭 감소가 예상됐던 사회간접자본(SOC)과 산업·중소기업·에너지 예산은 각각 23조3천억원, 15조3천억원으로 4.3%, 1.7% 줄어드는데 그쳤다..

그러나 기초노령연금 수혜범위가 공약보다 줄어드는 등 복지공약이 일부 축소돼 정치권을 중심으로 예산안을 둘러싼 '공약후퇴 논란'이 뜨거워질 전망이다.

정부는 내년 경제 성장률을 3.9%로 보고 예산안을 수립했다. 지난 3월 정부 전망치(4.0%)를 소폭(0.1%포인트) 낮춘 것이다. 그 결과 총수입은 올해(372조6000억원)보다 0.5% 줄어든 370조7000억원으로 책정했다. 전년대비 본예산 총수입의 감소는 2010년(-0.1%) 이후 4년만이다. 총 수입 가운데 총국세는 3.9% 증가한 218조5000억원이다.

올해 7조~8조원의 세수펑크로 세입기준이 낮아진 점도 본예산 감소에 일조했다. 총지출은 올해보다 4.6% 늘어난 357조7천억원으로 책정했다.

복지예산 비중은 29.4%로 역대 최대이지만 일부 복지는 축소했다.

기초노령연금의 수혜범위는 당초 공약인 '65세 이상 모든 노인에게 20만원 지급'에서 '소득하위 70%에 10~20만원 차등지급'으로 수정됐고 반값 등록금 공약 완성시기도 내년에서 2015년으로 1년 늦춰졌다.

또 대학에 입학하는 셋째 아이에게 연간 대학등록금 450만원을 지급하고 사병봉급을 연 140만원에서 162만원으로 증액한다.

재정지원으로 일자리 64만6000개를 신설한다.

시간선택제일자리 창출기업에 대해서는 인건비 지원 한도를 80만원으로 인상하고 국민연금 등 보험료를 전액 지원한다. 투자촉진을 위한 정책금융은 올해보다 24조3000억원 확대한다.

재정수입은 줄고 지출은 늘어 내년 관리재정수지는 25조9000억원 적자로 국내총생산(GDP) 대비로는 올해와 같은 -1.8%다.

그러나 국가채무는 올해 480조3천억원에서 내년 515조2000억원(GDP 대비 36.5%)으로 늘어나 재정건전성에 경고등이 켜졌다.

정부는 지하경제양성화, 비과세·감면 축소 등 세입기반 확충과 세출절감 노력과 함께 향후 총지출 증가율(3.5%)을 총수입증가율(5%)보다 1.5%포인트 낮게 유지해 2017년에는 재정수지를 균형수준(-0.4%)에 맞추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女직원, 부장님 해외 출장에 동행했다가…


  • 식물인간女, 임신 4개월이라며…충격 사연


  • '3000평 대저택'사는 女배우 남편 재력보니


  • 소유진 남편, '밥장사'로 수백억 벌더니…


  • 한혜진, 기성용과 결혼한 지 3개월 만에…








[한국경제 구독신청] [온라인 기사구매] [한국경제 모바일 서비스]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온라인신문협회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