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권, ‘아침마당’ 반전매력으로 실시간 검색어 완전 장악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2-03 11:16  

유병권, ‘아침마당’ 반전매력으로 실시간 검색어 완전 장악


[연예팀] 방송인 유병권이 ‘아침마당-토요일 가족이 부른다’(이하 ‘아침마당’)에 출연해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2월1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서 유병권은 국악인 남상일과 함께 ‘총각들의 수다’ 팀으로 출연했다. 잘생긴 외모와는 달리 아줌마 같은 말투와 유쾌한 입담으로 두각을 나타낸 유병권은 방송 내내 출연진들의 이목을 끌었다. 방송 직후에는 네이트, 다음 등 주요 포털의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화제가 됐다.
 
유병권은 “아주머니들과 친해지는 방법은 남편 칭찬할 때 같이 칭찬해 주되, 흉 볼 때는 절대 같이 흉보지 않는 것이다”라며 웃음과 동감을 동시에 자아냈다. 더욱이 “남편이 아니라 ‘남자’라는 족속 자체를 욕해야 한다”고 말해 박수를 받았다.
 
이날 황금심의 ‘삼다도 소식’을 부른 ‘총각들의 수다’ 팀은 ‘슈퍼스타KBS’ 팀(개그맨 이광섭-박서진 모자), ‘두근두근 코리아’ 팀(황민우-가수 유카), ‘국가대표 마당발’ 팀(가수 박구윤-배우 이광기), ‘주먹이 운다’ 팀(로드FC 선수 송가연-김지훈)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한편 유병권은 TV 방송활동은 물론 라디오 게스트와 행사 MC로 활발한 활동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출처: KBS 1TV ‘아침마당-토요일 가족이 부른다’ 방송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싸이 지드래곤, 뮤비 인증사진 “행복한 한 해 되세요”

▶ 김연아 챔피언 통해 속마음 드러내 “나도 사람이기에…”
▶ 민아 괴력, 20kg 넘는 스톤을 번쩍 “선수들도 안 드는데…”
▶ 클라라 어린 시절부터 남달랐던 미모 ‘연예인 포스 물씬~’
▶ 인순이, 최성수 부인 상대 재수사 항고 끝에 드디어 ‘승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