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가는 벌써 '한가위' 선물세트 예약판매 시작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8-06 19:07  

유통가는 벌써 '한가위' 선물세트 예약판매 시작

홈플러스, 180여종 판매
신세계, 최대 50% 할인



[ 강영연 기자 ] 유통가가 일찌감치 추석 선물세트 판매에 나섰다. 홈플러스(사진)를 시작으로 롯데마트, 이마트 등 대형마트와 백화점들은 예년보다 1~2주 빨리 추석 선물세트 예약판매를 시작했다.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종식 선언과 여름 휴가기간을 맞아 소비가 회복세를 보이자 이를 이어가기 위해서다.

홈플러스는 6일부터 전국 140개 점포, 익스프레스, 온라인쇼핑몰에서 추석 선물세트 180여종에 대해 사전예약판매를 시작했다. 다음달 13일까지 신한 삼성 현대 BC KB국민 하나 롯데 등 7대 행사 카드로 결제하면 최대 30% 할인해주고 같은 상품을 50만원어치 이상 구매하면 구매금액의 5%에 해당하는 상품권도 준다. 행사 카드로 결제하면 ‘홈플러스 프리미엄 명품 배세트’는 7만원, ‘홈플러스 친환경 자연을 담은 사과배 혼합세트’는 5만60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또 ‘하루견과 50입세트(3만5000원)’, ‘해표 더고소한재래김세트(1만5260원)’, ‘동원 스페셜 5호(2만3040원)’, ‘동서식품 맥심카누커피세트 10호(2만5040원) 등도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다.

김영성 홈플러스 빅시즌기획팀장은 “최근 명절 선물 준비를 일찍 마치고 연휴를 즐기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며 “이번 추석에는 사전예약 매출 비중이 20%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롯데마트는 오는 10일부터 사전예약판매를 할 예정이다. 이마트는 17일 추석선물세트 사전예약판매를 시작한다. 다음달 초부터는 매장에서 선물세트를 판매할 계획이다.

신세계백화점은 17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추석 선물세트 예약판매를 한다. 이 기간에 구매하면 정상 가격 대비 최대 50% 이상 싸게 살 수 있고, 원하는 날짜와 장소로 배송도 받을 수 있다. 현대백화점은 21일부터, 롯데백화점은 이달 말부터 사전예약판매를 시작한다.

강영연 기자 yykang@hankyung.com



[8/7] 2015 한경스타워즈 실전투자대회 개막 D-8
[이슈] 40호가 창 보면서 거래하는 기술 특허출원! 수익확률 대폭상승




[한경+ 구독신청] [기사구매] [모바일앱]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국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