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다이어트'에 알루미늄주 ↑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10-15 18:10  

포드·GM 등 경량화 새모델 출시
코다코·대유신소재 꾸준히 상승



[ 김동욱 기자 ] 글로벌 자동차업체들이 차량 경량화를 위해 알루미늄 사용비중을 높이면서 관련 종목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박광래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5일 “자동차 경량화가 업계 화두로 떠오르면서 매장량이 풍부하고 무게가 철의 30%에 불과한 알루미늄이 주목받고 있다”며 “지난해 미국 포드자동차가 알루미늄 차체로 만든 픽업트럭 F-150을 선보인 뒤 ‘알루미늄 혁명’이 시작됐다”고 말했다.

F-150의 경우 경량화 덕분에 연비가 기존 차량에 비해 최대 20% 개선됐다. 내년에는 이 차량에 쓰일 차체용 알루미늄 수요(연 35만t)가 지난해 북미지역 연간 알루미늄 수요량(30만t)을 웃돌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국 제너럴모터스(GM)와 독일 다임러벤츠 등도 알루미늄을 적용한 새 모델을 속속 선보이고 있다. 현대자동차는 내년에 국내 최초로 알루미늄 차체로 이뤄진 신차를 내놓을 것으로 알려졌다. 세계 자동차용 알루미늄 수요는 올해 1140만t에서 2025년에는 3000만t 수준까지 증가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국내 자동차용 알루미늄 관련 업체로는 알루甄?주조업체 코다코와 자동차용 알루미늄 휠 제조업체 대유신소재 등이 있다. 오리엔트정공과 남선알미늄도 관련 종목으로 꼽힌다.

코다코는 지난달 이후 18.56% 상승했고, 대유신소재는 같은 기간 10.55% 뛰었다. 오리엔트정공은 올 들어 주가가 98.48% 급등했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이슈] 40호가 창 보면서 거래하는 기술 특허출원! 수익확률 대폭상승
2015 한경스타워즈 실전투자대회 개막..실시간 매매내역,문자알림 서비스!!




[한경닷컴 바로가기] [스내커] [슈퍼개미] [한경+ 구독신청]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